뉴스 경제 오피니언 플러스
글로벌 메트로신문
로그인
회원가입

    뉴스

  • 정치
  • 사회
  • IT.과학
  • 국제
  • 문화
  • 연예
  • 스포츠

    경제

  • 산업
  • 금융
  • 증권
  • 건설/부동산
  • 유통
  • 경제일반

    플러스

  • 한줄뉴스
  • 포토
  • 영상
  • 운세/사주
페이스북 네이버 네이버블로그
문화>문화종합

'모던패밀리' 백일섭, 가정사 고백 "마음에 병 있었다"

사진 = MBN '모던패밀리' 방송화면 캡처



'모던 패밀리' 백일섭이 가정사를 털어놨다.

10일 방송된 MBN '모던 패밀리'에서는 김형자의 집에 초대받은 백일섭의 모습이 전파를 탔다.

이날 방송에서 김형자는 백일섭과의 친분으로 '모던 패밀리'에 전화 출연은 물론 게스트로 나서 그를 집으로 초대했다.

김형자는 백일섭의 취향대로 진수성찬을 차렸고, "그때가 좋았지"라며 첫 만남부터 에피소드, 졸혼까지 이야기했다.

백일섭은 "여자 혼자 사는 집에 단둘이 있는 것은 보기 좋지 않다"라며 장계현을 초대했다. 장계현은 "일섭 형님이 남자들에게 인기가 엄청 많았다"라며 "실제로도 잘 살지도 못하면서"라고 말끝을 흐렸다.

이어 백일섭은 "사실 난 가정적으로 불우했다"라며 운을 뗐다. 그는 "우리 엄마에 대한 숨겨진 이야기들이 많다. 예전에 (방송에서) 우리 아버지가 바람피워서 여러 엄마(세명)가 있다는 이야기만 했지, (친)엄마에 대한 이야기는 안했다. 아마 영원히 (입을) 닫을 거야"라고 말했다. 이어 "마음에 병이 있었다"라고 설명했다.

한편, MBN '모던패밀리'는 매주 금요일 오후 11시에 방송된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Copyright ⓒ 메트로신문 & metroseoul.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