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경제 오피니언 플러스

    뉴스

  • 정치
  • 사회
  • IT.과학
  • 국제
  • 문화
  • 연예
  • 스포츠

    경제

  • 산업
  • 금융
  • 증권
  • 건설/부동산
  • 유통
  • 경제일반

    플러스

  • 한줄뉴스
  • 포토
  • 영상
  • 운세/사주
페이스북 네이버 트위터
사회>지역

장흥군, 맞춤형 기억찾기 교실 ‘

- 쉼터, 뇌훈련 인지강화교실 등 치매환자 대상 프로그램 운영



- 찾아가는 치매예방교실 운영, 치매조기발견 및 예방 총력





장흥군은 꾸준히 늘고있는 노인인구와 치매환자의 유병률을 낮추기 위해 기억관리 교실을 운영한다고 27일 전했다.

장흥군치매안심센터에서 진행하는 이번 교육은 기억찾기 쉼터, 뇌훈련 인지강화교실, 뇌푸른 치매예방교실, 헤아림 가족교실 등으로 구성됐다.

기억관리 교실은 치매진단자와 고위험군, 60세 이상 일반인 및 가족을 대상으로 진행되며,쉼터 인지프로그램에서는 낮시간 동안 치매환자를 보호하여 가족의 부양부담을 경감하고 있다.

주2회, 3시간 씩 치매악화 방지를 위해 운영되는 인지자극 프로그램도 환자 가족들에게 호응을 얻고 있으며,거리가 멀어 쉼터를 이용하기 어려운 주민들을 위해서는 앞으로 지소와 진료소까지 프로그램을 확대 운영할 계획이다.

헤아림 가족교실에서는 보호자를 대상으로 치매 및 돌봄역량강화를 위한 정보제공, 보호자 상담을 통한 스트레스 해소와 정서지지 프로그램을 제공한다.

인지강화교실에서는 경도인지장애 및 인지저하자를 대상으로 주1회, 2시간 검증된 '두근두근 뇌운동' 커리큘럼을 통해 뇌세포를 자극해주고 뇌기능을 강화시킬 수 있는 활동들로 운영된다.

장흥군보건소 관계자는 "센터뿐 아니라 보건기관, 경로당을 직접 찾아가는 치매예방교실을 운영하여 군민들의 치매조기발견 및 예방에 총력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Copyright ⓒ 메트로신문 & metroseoul.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