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경제 오피니언 플러스

    뉴스

  • 정치
  • 사회
  • IT.과학
  • 국제
  • 문화
  • 연예
  • 스포츠

    경제

  • 산업
  • 금융
  • 증권
  • 건설/부동산
  • 유통
  • 경제일반

    플러스

  • 한줄뉴스
  • 포토
  • 영상
  • 운세/사주
페이스북 네이버 트위터
문화>문화종합

김정훈, 진실은 뭘까

(사진=크리에이티브광)



김정훈이 침묵을 지키고 있다. 대중은 궁금증을, 소속사는 난색을, 팬들은 걱정을 표하는 지금, 그는 도대체 무슨 생각을 하고 있을까.

26일 충격적인 보도가 나간 이후 꼬박 하루를 넘기고 있는 데도, 진위 여부에 대한 명확한 입장은 함구하고 있다.

27일 오전 김정훈의 인스타그램 등 SNS에도 아무런 움직임이 포착되지 않고 있다.

일각에선 입장 발표가 늦어지고 있는 이유 중 하나로 소송을 제기한 전 여자친구와의 접촉시도와 변호사 선임 문제 때문이라는 해석을 내놓고 있다.

방송계 한 관계자는 “사안이 워낙 중대한 만큼 변호사를 선임해 입장정리를 할 것으로 보인다”고 말했다.

김정훈은 '연애의 맛'을 통해 일반인 김진아와 만나 스위트 가이 이미지를 쌓아 올렸다. 김진아 역시 프로그램에 진정성을 담아 참여했다. 시즌1 종영 후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많이 행복한 시간이었습니다. 가깝고 먼 모든 인연과 추억에 그저 감사합니다. 안 그럴 줄 알았는데 눈물 나"라고 적어 진심을 표했을 정도다.

피해를 당했다 말하고 있는 여성 A씨의 주장이 사실이라면, 김정훈은 열애 중인 사실을 속이고 '연애의 맛'에 출연한 셈이다. 이와 관련 '연애의 맛' 제작진은 공식입장을 통해 당황스러운 입장을 전했다.

이들은 "(김정훈 측이) 사전 인터뷰 당시 '연애를 안 한 지 2년이 넘었다'고 말했었다. 그의 진정성을 믿고 프로그램 출연을 진행했다"고 말했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Copyright ⓒ 메트로신문 & metroseoul.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