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경제 오피니언 플러스

    뉴스

  • 정치
  • 사회
  • IT.과학
  • 국제
  • 문화
  • 연예
  • 스포츠

    경제

  • 산업
  • 금융
  • 증권
  • 건설/부동산
  • 유통
  • 경제일반

    플러스

  • 한줄뉴스
  • 포토
  • 영상
  • 운세/사주
페이스북 네이버 트위터
문화>문화종합

김태희, 소속사 통해 근황 알려

“김태희 씨가 최근 둘째를 임신, 오는 9월 출산 예정으로 두 아이의 엄마가 됐다”

(사진=비에스컴퍼니)



김태희가 둘째 아이를 임신했다는 기쁜 소식을 알렸다.

26일 김태희 소속사 비에스컴퍼니는 "김태희가 최근 둘째를 임신, 오는 9월 출산 예정으로 두 아이의 엄마가 됐다"며 "지난 2017년 10월 첫째 딸을 품에 안은 뒤 또 한 번 축복처럼 찾아온 만남에 김태희는 현재 설레고 감사한 마음으로 안정을 취하며 태교에 임하고 있다"라고 근황을 알렸다.

김태희 소속사 측은 "항상 많은 사랑과 따뜻한 시선으로 지켜봐 주시는 분들께 깊은 감사를 드린다"고 전했다.

김태희의 임신 소식에 남편 비(정지훈)도 행복해하고 있다. 특히 비는 27일 최근 출연한 영화 '자전차왕 엄복동'의 개봉을 앞둔 시기에 둘째 아이 임신까지 겹경사를 맞았다. 비는 아내의 임신 소식에 크게 기뻐하면서도 당분간은 영화 홍보에 집중할 계획이라는 후문이다.

현재 김태희는 육아에 전념하며 휴식 중이다. 김태희는 비와 5년 열애 끝에 지난 2017년 1월 백년가약을 맺었다. 같은 해 10월 첫째 딸을 품에 안았다.

한편 김태희는 지난 2015년 SBS '용팔이' 출연 이후 가정생활에 전념하는 중이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Copyright ⓒ 메트로신문 & metroseoul.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