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경제 오피니언 플러스

    뉴스

  • 정치
  • 사회
  • IT.과학
  • 국제
  • 문화
  • 연예
  • 스포츠

    경제

  • 산업
  • 금융
  • 증권
  • 건설/부동산
  • 유통
  • 경제일반

    플러스

  • 한줄뉴스
  • 포토
  • 영상
  • 운세/사주
페이스북 네이버 트위터
금융>은행

[신년사]이동걸 산은 회장, "체질개선으로 대한민국 혁신성장 선도하겠다"

이동걸 KDB산업은행 회장/KDB산업은행



이동걸 KDB산업은행 회장은 2일 서울 여의도 본점에서 열린 '2019 시무식'에서 4차산업혁명의 대전환기 속에서 선즉제인(先則制人)', 먼저 행하면 이길 수 있다는 자세로 대한민국의 혁신성장을 선도해 나갈 것을 강조했다.

이 회장은 신년사를 통해 "우리 경제가 새롭게 도약하기 위해서는 혁신기업 육성을 통해 새로운 성장동력을 발굴하고 기업들이 원활히 세대 교체될 수 있는 환경조성이 필요하다" 며 2019년 기해년을 맞아 미래지향적 금융 선도와 혁신성장을 통한 우리 경제의 체질 개선, 변화와 혁신 등 3가지 목표를 제시했다.

이날 이 회장은 "산업은행의 강점을 살린 금융서비스 제공 확대, 신상품 개발 등 자본시장 경쟁력 강화, 남북경협 금융 지원 선도, 해외 영업기반 안정화 등을 통해 미래지향적인 금융을 선도하겠다"며 "또 남북 경협의 금융지원을 선도함으로써 우리 경제의 새로운 도약기회 발굴에 앞장서야 한다"고 강조했다. 산업은행만의 강점과 역량을 높여 미래지향적 금융을 열겠다는 설명이다.

남북경협에서 산업은행의 역할을 놓고는 "금융지원을 선도해 우리 경제의 새로운 도약 기회를 발굴하는 데 앞장서겠다"고 말했다.

그는 "다변화하는 기업의 금융 수요에 따라 기업금융과 투자금융의 강점을 살린 맞춤형 금융 서비스 제공을 확대해야 한다"면서 "새로운 금융기법 도입 및 신상품 개발을 통해 자본시장에서 경쟁력을 더욱 강화해야 할 것"이라고 덧붙였다.

아울러 이 회장은 현재 진행 중인 주력산업 구조조정 파장 최소화를 위해 적극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그는 "정부 산업정책과 공조한 산업구조 고도화프로그램을 통해 주요 산업의 경쟁력 회복을 지원하고 시장 중심의 기업구조 조정과 출자회사 관리 개선을 지속적으로 추진해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이 회장은 마지막으로 산은 내부조직의 변하와 혁신의 필요성을 강조했다. 이 회장은 "시대의 변화를 따라가지 못하는 정체된 조직은 결국 도태되기 마련"이라며 "익숙함과 편안함을 버리고 밝은 미래로 향하는 변화와 혁신의 길을 걸어나가자"고 당부했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Copyright ⓒ 메트로신문 & metroseoul.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