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경제 오피니언 플러스

    뉴스

  • 정치
  • 사회
  • IT.과학
  • 국제
  • 문화
  • 연예
  • 스포츠

    경제

  • 산업
  • 금융
  • 증권
  • 건설/부동산
  • 유통
  • 경제일반

    플러스

  • 한줄뉴스
  • 포토
  • 영상
  • 운세/사주
페이스북 네이버 트위터
사회>지역

양주시시설관리공단 유재원 이사장 퇴임

12일 문화예술회관에서 유재원 시설관리공단 이사장 퇴임을 하고 있다(사진=양주시)



유재원 경기도 양주시시설관리공단 이사장이 9월 12일 문화예술회관에 있는 시설관리공단 본부에서 퇴임식을 끝으로 일상으로 복귀했다.

이성호 양주시장과 한태석 양주시자원봉사센터 소장, 제3대 정동환 이사장, 민무식 공단 이사회의장, 공단 인사위원을 비롯한 내·외빈과 공단 임직원 및 일부 시청 공무원들이 참석한 가운데 진행했다.

퇴임식에서 유재원 이사장은 "공단에서 함께한 지난 3년 동안 수많은 일들을 겪어왔지만, 직원여러분이 든든히 받쳐준 덕분에 대과없이 이사장의 큰 직무를 수행할 수 있었다"며 "이제는 시민의 한 사람으로 돌아가 새로운 이사장님과 함께 성장하고 발전해 나가는 모습을 기쁜 마음으로 지켜보겠다" 고 눈시울을 붉혔다.

양주시시설관리공단은 행정안전부 주관 지방공기업 경영평가에서 2016년 전국 28등, 2017년 전국 13등, 2018년 전국 7등으로 꾸준히 성장하며, 2연 연속 우수공기업으로 선정되는 성과를 달성하여 최우수공기업으로 성장하는 발판을 더욱 견고히 한 것으로 평가받는다.

한편, 유이사장은 직원들의 오랜 숙원 중에 하나였던 일반직으로의 직군통합을 임기중 가장 큰 숙제였다고 밝히며, 이성호 양주시장과 양주시의회 의원, 양주시 관계 공무원들에게 깊은 감사의 뜻을 전했으며, 공단 직원들은 아쉬운 마음을 담아 감사패와 장미꽃 한 송이를 개별적으로 전달하며 떠나는 유재원 전 이사장을 환송했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Copyright ⓒ 메트로신문 & metroseoul.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