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경제 오피니언 플러스

    뉴스

  • 정치
  • 사회
  • IT.과학
  • 국제
  • 문화
  • 연예
  • 스포츠

    경제

  • 산업
  • 금융
  • 증권
  • 건설/부동산
  • 유통
  • 경제일반

    플러스

  • 한줄뉴스
  • 포토
  • 영상
  • 운세/사주
페이스북 네이버 트위터
사회>법원/검찰

서울지방변호사회 저소득층·순직 자녀 후원액 100억원 돌파

서울지방변호사회 소속 회원 후원 사업 현황./서울지방변호사회



서울지방변호사회(회장 이찬희)가 나눔 활동에 나선 지 18년만에 후원액 100억원을 돌파했다고 3일 밝혔다.

서울변회는 2000년부터 경제적 어려움으로 학업 환경이 어려운 소년소녀가장과 재감자 자녀, 저소득층 자녀들을 위한 후원 사업을 진행해왔다.

2013년 9월부터는 순직 경찰과 소방관 자녀 후원 사업을 이어가고 있다. 서울변회는 소속 변호사 800여명이 학생 775명에게 매달 지속적인 경제적 후원을 이어가고 있다고 설명했다.

이 밖에도 서울변회는 각종 자연재해와 사고 발생 시 성금 전달을 하고 있다. 서울변회는 2000년 연말부터 사회복지시설 등을 방문해 성금을 전달해왔다. 서울변회 회원들이 참여한 후원금 총액은 2018년 9월 현재 100억2876만9000원이다.

서울변회 관계자는 "앞으로도 주변의 그늘진 이웃들과 자라나는 아동·청소년들을 위한 봉사와 나눔 활동을 지속적으로 전개해, 이웃과 함께하는 법률가, 나눔으로 실천하는 법률가상을 구현해 나가겠다"고 약속했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Copyright ⓒ 메트로신문 & metroseoul.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