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경제 오피니언 플러스

    뉴스

  • 정치
  • 사회
  • IT.과학
  • 국제
  • 문화
  • 연예
  • 스포츠

    경제

  • 산업
  • 금융
  • 증권
  • 건설/부동산
  • 유통
  • 경제일반

    플러스

  • 한줄뉴스
  • 포토
  • 영상
  • 운세/사주
페이스북 네이버 트위터
산업>석유화학/에너지

SK이노베이션, 2분기 영업이익 8516억원…전년比 103%↑

SK이노베이션은 2분기 연결기준 매출액 13조 4380억원, 영업이익 8516억원을 기록했다고 27일 공시했다. 전년 동기 대비 매출액은 2조 8967억원 (27.5%), 영업이익은 4324억원 (103.2%) 증가한 실적이다.

SK이노베이션은 올해 상반기 정유·비정유부문 모두 고루 양호한 실적을 나타냈다. 1분기에는 화학제품 스프레드 강세로 화학사업 중심의 비정유 부문이 실적을 견인했다면 2분기에는 정제마진 악화에도 불구하고 유가 변동 및 IMO2020 등 환경 변화에 대한 선제적 대응으로 차별화된 실적을 거둔 석유사업이 실적 개선을 주도했다.

사업별로 실적을 살펴보면 석유사업에서는 전년 동기 대비 5209억원, 전 분기 대비 2080억원 증가한 5334억원의 영업이익을 올렸다. 정제마진 약세에도 불구, 유가 변동에 민첩하게 대응하여 재고 관리를 최적화한 결과 수익을 극대화 할 수 있었다고 SK측은 설명했다.

화학사업은 재고 관련 이익 증가에도 불구하고 PE, PX 등 주요 제품 스프레드 하락 영향으로 전년 동기 대비 960억원 감소한 2377억원의 영업이익을 보였다. 3분기 전반적인 시황은 약보합세로 전망된다.

윤활유사업은 유가 상승에 따른 원재료 부담 가중에도 불구하고 판매량 증대 및 고부가제품 비중 확대 노력으로 전년 동기 대비 소폭(59억원) 증가한 1261억원의 영업이익을 기록했다. 하반기 시황은 경쟁사 설비 정상 가동 영향으로 약보합세가 지속될 것으로 보인다. Group Ⅲ 시장의 경우 고급 기유에 대한 견조한 수요 성장을 바탕으로 점진적인 개선이 기대된다고 SK측은 설명했다. 석유개발사업은 전년 동기 대비 241억원, 전 분기 대비 145억원 증가한 593억원의 영업이익을 올렸다.

SK이노베이션 관계자는 "2분기에 주요 사업의 시장 상황이 좋지 않았음에도 불구하고 딥체인지의 강력한 추진으로 전년 동기 대비 103% 증가한 실적이 가능했다"며 "하반기에도 불안한 사업 환경은 계속될 것으로 예상되지만 외생변수에 크게 흔들리지 않고 안정적인 성과가 지속적으로 창출될 수 있도록 각 사업별로 딥체인지 2.0의 실행력을 높여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Copyright ⓒ 메트로신문 & metroseoul.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