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경제 오피니언 플러스

    뉴스

  • 정치
  • 사회
  • IT.과학
  • 국제
  • 문화
  • 연예
  • 스포츠

    경제

  • 산업
  • 금융
  • 증권
  • 건설/부동산
  • 유통
  • 경제일반

    플러스

  • 한줄뉴스
  • 포토
  • 영상
  • 운세/사주
페이스북 네이버 트위터
사회>사회일반

유락세스(EURAXESS) 국내 연구자들 유럽 진출 확대 양성

유락세스(EURAXESS) 국내 연구자들 유럽 진출 확대 양성

유락세스 출범 기념식에서 참석자들이 한국과 유럽의 연구자 교류 방안에 대해 논의하고 있다. 사진/유락세스



국내 연구자의 유럽 진출을 지원하고 국제 연구 협력을 목적으로 하는 유락세스가 최근 한국 지부 출범 기념 행사를 개최했다고 26일 밝혔다.

유락세스는 유럽의 연구기관, 자금지원제도, 구인 공고 등의 정보를 중점적으로 제공하고 국가 간 연구자 교류와 연구자들의 경력 개발을 지원하는 유럽연합 집행위원회의 이니셔티브이다.

유락세스는 국내 연구자들의 유럽 진출 확대를 촉진하고 한국·유럽 연구 협력을 활성화하여 한국과 유럽 학계의 새로운 지평을 넓혀가기 위해 지난 5월 한국지부를 출범하고 지난 13일에 기념 행사를 개최했다.

이날 기념행사에는 150여명의 관계자들이 참석한 가운데 연구자 교류, 국제 협력 및 유럽연합-한국 공동 프로젝트에 대한 열띤 토론이 펼쳐졌다. 미하엘 라이터러(Michael Reiterer) 주한유럽연합대표부 대사가 한국 지부 출범을 공식적으로 알렸으며, 기조 연설을 통해 과학 분야에서 한국과 유럽의 연구 협력 중요성을 강조했다.

파비엔느 고티에(Fabienne Gautier) 유럽연합 집행위원회 연구혁신총국(DG-RTD) ERA 정책개혁부(ERA Policy and Reform) 부서장은 유럽연합이 제공하는 유용한 자금지원 기회를 추천했다.

유락세스 한국 지부는 2019년 말까지 1000명 규모의 연구자 커뮤니티를 양성하는 것을 목표로 하며, 이를 위해 연구자들에게 유용한 정보를 제공하고 소통의 장을 마련하는 온·오프라인 활동을 적극적으로 진행할 예정이다.

유락세스 한국 지부 대표인 마티유 피(Matthieu Py) 박사는 "유락세스를 통해 한국 연구자들이 쉽게 유럽에 진출할 수 있고 더 많은 유럽 연구자들이 한국에서의 연구 활동에 관심을 가지게 되고 연구 협력이 활성화됨으로써 한국과 유럽의 연구 교류가 더욱 확대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Copyright ⓒ 메트로신문 & metroseoul.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