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경제 오피니언 플러스

    뉴스

  • 정치
  • 사회
  • IT.과학
  • 국제
  • 문화
  • 연예
  • 스포츠

    경제

  • 산업
  • 금융
  • 증권
  • 건설/부동산
  • 유통
  • 경제일반

    플러스

  • 한줄뉴스
  • 포토
  • 영상
  • 운세/사주
페이스북 네이버 트위터
사회>법원/검찰

'탈세·횡령 혐의' 조양호 한진그룹 회장 28일 檢 소환

수백억원대 상속세 탈루와 비자금 조성 의혹을 받는 조양호 한진그룹 회장이 28일 검찰 조사를 받는다.

서울남부지검 형사6부(김종오 부장검사)는 이날 오전 9시 30분 조 회장을 피의자 신분으로 불러 조사한다고 27일 밝혔다.

남부지검은 서울지방국세청이 조 회장을 수백억원대 조세포탈 혐의로 고발함에 따라 기업·금융범죄전담부인 형사6부에 배당하고 수사했다.

서울국세청은 조 회장 남매가 조중훈 전 회장의 해외 보유 자산을 물려받는 과정에서 상속 신고를 하지 않은 것으로 보고 있다. 조 회장 남매가 납부하지 않은 상속세는 500억원이 넘는 것으로 전해졌다.

검찰은 조 회장 일가가 '일감 몰아주기'와 '통행세 가로채기'로 회사에 손해를 끼치는 한편 회삿돈을 빼돌린 것으로 의심한다.

검찰이 수사하는 조 회장 일가의 횡령·배임 의심 규모는 200억원을 넘는 것으로 알려졌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Copyright ⓒ 메트로신문 & metroseoul.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