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경제 오피니언 플러스

    뉴스

  • 정치
  • 사회
  • IT.과학
  • 국제
  • 문화
  • 연예
  • 스포츠

    경제

  • 산업
  • 금융
  • 증권
  • 건설/부동산
  • 유통
  • 경제일반

    플러스

  • 한줄뉴스
  • 포토
  • 영상
  • 운세/사주
페이스북 네이버 트위터
IT/과학>방송통신

SK텔레콤, 장애청소년 대상 '2018 ICT 메이커톤 대회' 열어

'2018 SK텔레콤 장애청소년 ICT 메이커톤 대회'에 참가한 장애청소년들이 '스마트카' 종목에 참가해 열띤 경쟁을 벌이고 있다./SK텔레콤



SK텔레콤은 한국장애인단체총연맹과 공동으로 9일과 10일 이틀에 걸쳐 서울 고려대학교 화정체육관에서 '2018 SK텔레콤 장애청소년 ICT 메이커톤 대회'를 열었다고 10일 밝혔다.

올해 20주년을 맞는 이 대회는 SK텔레콤이 장애청소년들의 정보통신기술(ICT) 역량 강화와 정보격차 해소를 위해 지난 1999년부터 매년 개최하고 있는 행사다. 2016년부터는 코딩·무선통신 등 4차 산업혁명에 필요한 첨단 ICT 기술에 중점을 두고 'ICT 메이커톤 대회'로 명칭을 변경해 진행하고 있다.

이번 대회에서는 전국 28개팀, 125명이 참가해 장애유형별(시각·청각·지체·지적)로 스마트카 4종목(디자인·메이킹·레이싱·푸싱), 드론 1종목 등 총 5개 종목에서 열띤 경쟁을 펼쳤다.

특히 '드론 장애물 경주'는 장애청소년들이 직접 드론을 조종하며 최신 ICT 트렌드를 경험해 볼 수 있었다는 점에서 호응을 받았다.

대회 이외에도 장애청소년 대상 진로·진학 상담 및 관련 학과 소개, 가상·증강현실(VR·AR) 체험 부스 설치, 게임존·커리커쳐존 운영 등 다양한 프로그램을 마련했다.

레이싱 종목에 참가한 전북푸른학교 양제상 학생(18)은 "새로운 ICT기술도 배우고 다양한 체험도 할 수 있어 유익한 시간이었다"고 소감을 전했다.

SK텔레콤 김정수 오픈콜라보 기획그룹장은 "가정의 달 5월을 맞이해 장애청소년들이 가족·친구·지인들과 함께 즐길 수 있는 축제의 장을 마련하고자 했다"며 "앞으로도 장애청소년들이 꿈과 희망을 잃지 않고 ICT 분야에서 재능을 펼칠 수 있도록 적극 지원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Copyright ⓒ 메트로신문 & metroseoul.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