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경제 오피니언 플러스

    뉴스

  • 정치
  • 사회
  • IT.과학
  • 국제
  • 문화
  • 연예
  • 스포츠

    경제

  • 산업
  • 금융
  • 증권
  • 건설/부동산
  • 유통
  • 경제일반

    플러스

  • 한줄뉴스
  • 포토
  • 운세/사주
페이스북 네이버 트위터
산업>자동차

[새벽을 여는 사람들] 급증하는 제주도 관광객 렌터카 이용 차질없도록 발로 뛰는 롯데렌터카

롯데렌터카 제주 오토하우스 입구에 공항과 오토하우스를 운행하는 셔틀버스가 정차해 있다.



제주도는 국내 최고의 관광지로 꼽힌다.

다양한 볼거리와 편의시설을 고루 갖춘 제주도는 해를 거듭할 수록 방문객이 급증해 올해는 300만명을 훌쩍 넘어 사상 최대를 기록했다.

이처럼 제주도를 찾는 관광객이 증가함에 따라 렌터카 이용객도 급증하고 있다. 롯데렌터카 제주 오토하우스는 최근 일 평균 이용건수가 500건을 넘어설 정도로 많은 사람들이 찾고 있다. 이용자를 위한 서비스 품질 강화를 진행한 결과다. 이에 이른 아침 렌터카를 이용하는 고객을 위해 새벽부터 분주하게 움직이는 제주 오토하우스 직원들을 만났다.

제주 오토하우스 직원이 렌터카를 대여하는 이용객에게 차량에 대한 설명을 하고 있다.



◆주중·주말 오전 출근 인원만 70여명

제주의 새벽은 조용했지만 롯데렌터카 제주 오토하우스는 차량을 점검하는 직원들의 발걸음으로 활기가 넘쳤다. 이른 아침부터 반납되는 차량과 다음 이용객을 맞이하기 위해서다. 실제로, 오전 7시를 넘어서자 건물 내에는 차량을 대여하기 위해 찾은 관광객들로 붐비기 시작했다.

제주 오토하우스는 최첨단 프로세스와 다양한 서비스, 콘텐츠를 갖춘 국내 최대 프리미엄 렌터카 하우스다. 이곳 직원들은 수백대에 이르는 렌터카 차량의 대여와 반납 처리를 위해 여느 직장인보다 빠른 새벽 5시에 하루를 시작한다. 첫 출근조의 직원들은 당일 렌터카 예약과 반납 상황을 일일이 체크하고 세차, 주유 등 대여 차량 준비와 반납되는 차량 목록을 확인한다.

제주 오토하우스를 방문하는 첫 고객은 6시 40분 제주도를 떠나는 비행기를 타는 렌터카 반납 고객이었다. 여유 있는 항공기 탑승을 위해 차량 반납은 약 5시 30분정도부터 이루어진다. 차량 반납을 담당하는 직원들은 고객이 이용한 렌터카 차량의 외관체크나 놓고 가는 물건이 없는지 등을 꼼꼼히 확인해 고객의 빠른 차량 반납을 돕고, 다음 이용고객을 위해 차량 세차와 관리를 담당하는 전담 직원에게 차량을 인계한다.

반납된 차량은 타이어, 워셔액, 와이퍼 체크 등 간단한 차량 점검 및 내·외부 세차, 부족한 연료를 가득 채운 뒤 다른 고객에게 대여될 준비를 마친다. 첫 고객은 렌터카 반납 후 제주공항으로 셔틀버스를 타고 이동해 제주 여행을 마무리한다. 제주에 도착하는 첫 항공편은 아침 7시 15분이다. 이 때부터는 차량 대여와 반납이 원활하게 이루어지기 위해 70여명에 이르는 제주 오토하우스의 모든 직원이 일사불란하게 움직여 편안한 렌터카 이용을 돕는다.

롯데렌터카 제주 오토하우스를 총괄하는 신상훈 지점장은 "공항 데스크와 셔틀 버스, 오토하우스 데스크, 현장 안내 직원 등 성수기에는 70여명의 직원이 현장에서 바삐 움직인다"고 말했다. 이어 반납받은 차량에 대해 "혹시라도 운전자만 알 수 있는 사소한 불편함이나 이상이 느껴진다면 바로 조치하고 있다"며 "무엇보다 안전과 직결된 타이어 관리를 철저히 하고 있다"고 말했다.

롯데렌터카 제주 오토하우스가 업계 최초로 친환경 전기차 '아이오닉 일렉트릭'을 도입해 운영하고 있다.



◆국내 최대 규모·최첨단 프로세스 갖춰

롯데렌터카 제주 오토하우스는 총 면적 1만3443㎡(약 4070평)에 지하 1층 지상 3층의 국내 최대 규모를 자랑하고 있다. 최첨단 프로세스와 다양한 편의시설을 갖춘 국내 최대 규모의 렌터카 하우스로 최초·최고의 다양한 상품과 서비스를 선보이고 있다.

업계 최초로 렌터카 대여/반납 절차를 획기적으로 간소화한 '빠른 서비스', 예약 확인부터 차량 인수까지 고객이 직접 진행할 수 있는 '무인 대여기'와 최첨단 '주차 관제시스템'을 도입했다. 제주 오토하우스는 이 같은 프로세스 개선으로 최고의 '서비스 속도'를 구현하였으며 고객 대기시간 단축 및 고객 이용편의성을 증대했다.

또 가족여행객으로부터 큰 사랑을 받고 있는 파란 '타요' 셔틀버스에 이어 빨간 '가니' 셔틀버스를 신규 투입해 어린이와 함께 제주를 방문하는 고객에게 더욱 특별한 추억을 제공하고 있다. 제주도내에서 가장 많은 2500여대의 다양한 국내외 차량 보유, 영·중·일 3개 국어 응대 인력 운영으로 고객의 편의성을 높였다.

이외에도 업계 최초로 제주 오토하우스 이용고객을 대상으로 롯데마트몰과 함께 전략적 제휴를 맺고 지난해 11월부터 '롯데스마트픽'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롯데렌터카 스마트픽 서비스는 제주도 여행 및 출장을 위해 롯데렌터카를 이용하는 고객이 렌터카를 받을 때 롯데마트몰에서 미리 주문한 상품을 함께 픽업할 수 있는 서비스다.

특히 롯데렌터카는 업계 최초로 친환경 전기차 '아이오닉 일렉트릭'을 도입해 운영하고 있다. 친환경 전기차의 고객 경험 확대를 위한 아이오닉 일렉트릭의 단기렌터카는 롯데렌터카의 제주 오토하우스에서 총 20대가 운행되고 있다.

신 지점장은 "업계 최고의 서비스 속도와 차별화된 고객서비스를 제공하는 제주 최초의 프리미엄 렌터카 하우스 '롯데렌터카 제주 오토하우스'가 단순히 차를 빌리는 곳이 아니라, 행복한 제주도 여행을 시작하는 소중하고 특별한 공간으로 자리매김하도록 독보적인 서비스 차이를 만들어 가는데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Copyright ⓒ 메트로신문 & metroseoul.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