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경제 오피니언 플러스

    뉴스

  • 정치
  • 사회
  • IT.과학
  • 국제
  • 문화
  • 연예
  • 스포츠

    경제

  • 산업
  • 금융
  • 증권
  • 건설/부동산
  • 유통
  • 경제일반

    플러스

  • 한줄뉴스
  • 포토
  • 영상
  • 운세/사주
페이스북 네이버 네이버블로그
문화>문화종합

더트리니티&메트로갤러리 22일부터 신진작가 류주항 개인전

더트리니티&메트로갤러리 22일부터 신진작가 류주항 개인전

류주항의 '블러썸 블러썸 블러썸(Blossom Blossom Blossom)'사진전 포스터 사진=더트리니티&메트로갤러리 제공

>

더트리니티&메트로갤러리(대표 박소정)가 역량 있는 신진작가를 발굴하고 창작을 지원하기 위한 첫번째 신진작가 기획전으로 22일부터 류주항의 '블러썸 블러썸 블러썸(Blossom Blossom Blossom)'사진전을 연다. 이번 '더 블러썸(The Blossom)' 연작 전시는 '백야(White Night)' 연작에 이은 두번째 개인전이다. 지난 2013년부터 3년여 동안 연구하고 준비한 작업이다.

류주항의 '더 블러썸' 연작 사진=더트리니티&메트로갤러리 제공

>

더블러썸 연작은 촬영 준비과정부터가 작품의 시작이다. 작가는 색이 없는 흰색의 꽃(조화)을 바닥에 흩뿌린 뒤 다양한 종류의 인공조명과 레이져빔, 인공안개를 분사시킨다. 이내 작업 공간은 희고 뿌연 안개로 가득채워진다. 동시에 조명들이 안개를 뚫고 꽃을 형형색색으로 물들인다. 때론 조명이 안개와 얽혀 꽃을 감싸기도 한다. 변화는 찰나의 순간에 일어난다. 작가는 순간적인 카메라 셔터 움직임을 통해 찰나의 순간 우연하게 흰꽃에 입혀진 빛과 그 주변을 감도는 안개를 잡아낸다. 결과물은 몽환적이고 고혹적이다.

류주항의 '더 블러썸' 연작 사진=더트리니티&메트로갤러리 제공

>

류주항 작가는 신진작가임에도 다양한 분야에서 협업 러브콜을 받으며 주목 받고 있다. 이번 블러썸 연작은 걸그룹 디홀릭의 7월 신규 앨범 커버와 뮤직비디오 영상에 등장한다. 이번 전시에는 플라워 아티스트 오드리와 협업한 작품 4점도 선보인다. 오드리는 칸 영화제, 엘리자베스여왕 즉위 기념식의 플라워를 담당했던 세계적인 플라워 아티스트다.

플라워 아티스트 오드리와 협업한 작품 4점 중 하나 사진=더트리니티&메트로갤러리 제공

>

전시는 이달 22일부터 다음달 19일까지 24일간 열린다. 오전 11시부터 저녁 6시까지 무료 관람으로 월요일은 휴관이다. 전시 오픈일 갤러리를 찾은 관객들은 블러썸 연작 작업의 재현장면을 볼 수 있다. 전시장 내부는 이날 화려한 조명과 안개가 분사되는 작업장으로 변한다. 또한 실제 사진 속 대상인 에디션이 새겨진 꽃을 관객에게 나누어주는 퍼포먼스도 준비돼 있다.

류주항의 '더 블러썸' 연작 사진=더트리니티&메트로갤러리 제공

>

갤러리 박소정 대표는 "순간의 조명에 따라 서로 다른 빛을 머금고서 때로는 도드라져 주인공으로 보이기도 때로는 안개에 덮혀 숨죽이고 있기도 한 작품 속 꽃을 보면, 곧 환경에 따라 관계에 따라 시간에 따라 변하고 달라지는 우리의 삶이 보인다"며 "내가 머물러 있는 지점이 어디쯤인지 반추해 보는 시간을 갖기에 좋은 전시가 될 것"이라고 말했다.

류주항의 '더 블러썸' 연작 사진=더트리니티&메트로갤러리 제공

>

※기획전 정보

-전 시 명 : 더트리니티&메트로갤러리 2016 신진작가 기획전 'Blossom Blossom Blossom'전

-참여작가 : 류주항

-전시기간 : 2016년 6월 22일(수) ~ 7월 19일(화), 24일간

-장 소 : 서울시 종로구 자하문로 17길 18(옥인동 19-53) 메트로신문 사옥내 1층

-관람시간 : 11:00 ~ 18:00 (매주 월요일 휴관)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Copyright ⓒ 메트로신문 & metroseoul.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