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경제 오피니언 플러스
글로벌 메트로신문
로그인
회원가입

    뉴스

  • 정치
  • 사회
  • IT.과학
  • 국제
  • 문화
  • 연예
  • 스포츠

    경제

  • 산업
  • 금융
  • 증권
  • 건설/부동산
  • 유통
  • 경제일반

    플러스

  • 한줄뉴스
  • 포토
  • 영상
  • 운세/사주
페이스북 네이버 네이버블로그
문화>도서

[새로나온책] 모지스 할머니, 평범한 삶의 행복을 그리다

모지스할머니, 평범한 삶의 행복을 그리다



[새로나온책] 모지스 할머니, 평범한 삶의 행복을 그리다

홍익출판사/이소영 지음

"하고 싶은 일이 있으세요? 그럼 그냥 하시면 돼요. 삶은 우리가 만들어나가는 거예요. 언제나 그랬고, 앞으로도 그럴 겁니다." 자신의 100번째 생일을 축하하기 위해 모여든 사람들에게 모지스 할머니가 한 말이다. 이 말은 이책에서 말하고자 하는 결론이기도 하다.

'그림은 위로다' '명화 보기 좋은 날' 등 유명 예술 에세이로 많은 독자와 그림 이야기를 나눠온 저자는 이책을 통해 일생동안 1600여 점의 작품을 남긴 모지스 할머니의 삶과 도전을 감성어린 필치로 써내려갔다.

'시작은 힘이고, 계속하는 것은 더 큰 힘이다' 나이와 신분, 현재 처한 환경에 관계없이 자신에게 주어진 조건을 받아들이고 하루하루 최선을 다하는 것. 자신이 좋아하는 일이 무엇인지 알고 그 일에 모든 열정을 쏟아붓는 삶. 저자는 모리스 할머니를 대신해서 그러한 삶이 진정한 인생이라고 말한다.

평범했던 모지스 할머니는 75세에 처음 그림을 배우기 시작해 101세까지 작품에 열정을 불태웠다. 그녀의 그림은 미국인들을 매료시켰으며 2차 세계대전으로 피폐해진 국민에게 응원의 노래가 됐다. 일상의 소소한 행복을 담아낸 그림들은 어느 유명화가의 작품보다 더 큰 위안을 사람들에게 선사했다.

그녀의 100번째 생일은 '모지스 할머니의 날'로 지정됐고, 그녀의 죽음엔 수많은 국민이 슬퍼했다. 이책에는 40여편의 그림과 그 속에 담긴 이야기가 수록됐다.

이책의 저자이자 '아트메신저' 이소영은 한양대학교 대학원에서 미술교육 석사과정을 마쳤다. '소통하는 그림연구소 빅피쉬미술'에서 아이들에게 미술교육을 하며, 전시 해설과 명화 강의도 하고 있다. 176쪽, 1만2800원.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Copyright ⓒ 메트로신문 & metroseoul.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