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경제 오피니언 플러스

    뉴스

  • 정치
  • 사회
  • IT.과학
  • 국제
  • 문화
  • 연예
  • 스포츠

    경제

  • 산업
  • 금융
  • 증권
  • 건설/부동산
  • 유통
  • 경제일반

    플러스

  • 한줄뉴스
  • 포토
  • 영상
  • 운세/사주
페이스북 네이버 네이버블로그
스포츠>야구

[프로야구] KIA, 브렛 필-최희섭 활약에 극적인 역전승

29일 오후 광주 챔피언스필드에서 열린 KIA 타이거즈 대 LG 트윈스의 경기. 3회말 1사 1, 2루에서 KIA 필이 역전 3점 홈런을 친 뒤 기뻐하고 있다./뉴시스



KIA 타이거즈가 브렛 필의 끝내기 홈런과 함께 극적인 역전승을 거뒀다.

KIA는 29일 광주 챔피언스필드에서 열린 2015 타이어뱅크 KBO리그 LG 트윈스와의 경기에서 7-6으로 승리했다.

5-6으로 뒤쳐진 9회 말 브렛 필의 끝내기 투런 홈런이 승부를 뒤집었다. 브렛 필에게는 시즌 2호이자 개인 첫 끝내기 축포였다.

1회 초부터 기선을 제압한 것은 LG였다. 1사 후 정성훈이 볼넷을 골랐으며 박용택이 우전 안타로 기회를 이어갔다. 1사 1, 3루에서 최승준이 우익수 희생 플라이로 선취점을 기록했다.

2회 초에는 김용의가 빠른 발로 추가점을 뽑았다. 1사 후 김용의는 중전 안타로 출루한 뒤 2루와 3루 도루를 연이어 성공시켰다. 이어진 최경철의 2루 땅볼에서 홈을 밟았다.

이후 LG는 손주인, 오지환의 연속안타와 정성훈의 볼넷으로 2사 만루를 잡았다. 그러나 박용택이 아쉽게 삼진으로 물러나면서 득점 기회를 놓쳤다.

KIA는 0-2로 끌려가던 3회 말 브렛 필의 3점포로 승부를 뒤집었다. 1사 1, 2루에서 브렛 필른 LG 선발 임지섭의 4구째를 노려 좌측 담장을 넘겼다. 4회 말에는 김원섭이 적시타로 1점을 추가해 4-2로 앞서나갔다.

그러나 LG는 쉽게 물러날 상대가 아니었다. 6회 초 6안타를 집중시키며 4점을 뽑아내며 승리의 기운은 다시금 LG로 향했다.

포문을 연 것은 좌측에 2루타를 날린 선두타자 정의윤이었다. 김용의가 1루 직선타로 물러났지만 대타 이진영이 중전 적시타로 1점을 따라 붙었다. 이어 손주인의 안타로 1, 2루가 된 상황에서 오지환이 좌익수 키를 넘기는 2루타를 달려 동점을 만들었다. 계속되는 1사 2, 3루에서 정성훈이 중전적시타를 날려 승부는 6-4로 다시 뒤집혔다.

7회 말 최희섭의 시즌 첫 홈런인 솔로포로 1점차로 추격에 나선 KIA는 5-6으로 뒤진 9회 말 극적인 역전의 기회를 잡았다. 대타로 나선 김주찬이 볼넷으로 출루했고 무사 1루에서 브렛 필이 초구 직구를 때려 우중간 담장을 넘기는 투런 홈런을 날렸다.

역전에 역전을 거듭하던 경기는 7-6 KIA의 승리로 막을 내렸다. KIA는 개막전에 이은 2연승을 내달렸다.

한편 개막전을 승리로 장식한 넥센 히어로즈는 한화 이글스와의 경기에서 3-5로 패배했다. 롯데 자이언츠는 KT 위즈를 상대로 5-4로 승리하며 2연승을 이어갔다. 두산 베어스도 NC 다이노스를 4-1로 꺾고 2연승을 기록했다. 삼성 라이온즈는 SK 와이번스에 7-3으로 패배하며 1승씩을 나눠 가졌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Copyright ⓒ 메트로신문 & metroseoul.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