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경제 오피니언 플러스

    뉴스

  • 정치
  • 사회
  • IT.과학
  • 국제
  • 문화
  • 연예
  • 스포츠

    경제

  • 산업
  • 금융
  • 증권
  • 건설/부동산
  • 유통
  • 경제일반

    플러스

  • 한줄뉴스
  • 포토
  • 영상
  • 운세/사주
페이스북 네이버 트위터
부동산>부동산일반

아파트 브랜드 선호도 삼성물산 래미안 부동의 1위…대림산업 e편한세상 약진 '눈길'



삼성물산의 래미안이 아파트 브랜드 인지도와 선호도 면에서 1위 자리를 지켜냈다.

부동산114는 지난해 12월 10일부터 31일까지 전국 성인남녀 856명을 대상으로 2014년 아파트 브랜드 인지도 및 선호도 조사를 실시한 결과 래미안이 선호도에서 32.5%의 응답률로 1위에 올랐다고 22일 밝혔다.

2013년 전국 2위를 기록한 대우건설 푸르지오는 대림산업 e편한세상에 역전 당해 9.6%의 응답률로 3위로 밀려났다. 2013년에 5위였던 e편한세상은 지난해 분양실적이 늘어난데다 서초 반포 아크로리버파크의 선전에 힘입어 브랜드 선호도 11.7%의 응답률로 2위까지 상승했다.

포스코건설 더샵(8.9%)은 분양실적이 늘어나고 창원과 세종시에서 양호한 청약 결과를 기록해 브랜드 선호도 순위가 2013년 8위에서 3단계 오른 5위를 기록했다. 반면 GS건설 자이(9.1%)와 현대건설 힐스테이트(7.7%), 현대산업개발 아이파크(3.6%)는 순위가 내려갔다.

브랜드 선호 순위는 1위를 제외하고 해당 연도 분양 실적·사업장 청약결과와 연관이 있는 것으로 조사됐다. 이에 올해 계획 사업장이 많은 브랜드의 청약 결과로 순위는 바뀔 것이라는 전망이다.

래미안은 38%의 응답률로 인지도에서도 1위 자리를 지켰다. 2위와의 격차는 2013년 18.4%포인트에서 2014년 24.2%포인트로 커졌다. 2위는 GS건설 자이로 2013년보다 한 단계 올랐다. 대우건설 푸르지오(11.1%)가 3위를 기록했고 대림산업 e편한세상(7.2%), 현대건설 힐스테이트(7.2%)는 4위에 동일한 응답률을 보였다. 포스코건설 더샵은 2013년 8위에서 6위로 상승했다.

아파트 브랜드 선호 이유로 '품질 및 기능 우수' 부분은 2013년에 비해 17.45%포인트 낮아진 37.5%의 응답률을 나타냈고 '투자가치 높음' 항목은 7.94%포인트 높아진 21.3%의 응답률을 기록했다.

한편 재건축·재개발 사업을 추진 중인 주택 보유자 124명을 대상으로 건설사 구성의 선호도를 조사한 결과 69.4%의 응답자가 컨소시엄보다는 단독건설사 참여를 더 선호했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Copyright ⓒ 메트로신문 & metroseoul.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