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경제 오피니언 플러스

    뉴스

  • 정치
  • 사회
  • IT.과학
  • 국제
  • 문화
  • 연예
  • 스포츠

    경제

  • 산업
  • 금융
  • 증권
  • 건설/부동산
  • 유통
  • 경제일반

    플러스

  • 한줄뉴스
  • 포토
  • 영상
  • 운세/사주
페이스북 네이버 네이버블로그
사회>교육

이공계 서울대생 63% "실험데이터 조작 경험"

서울대 이공계 학부생 10명 중 6명은 실험실습 보고서 데이터를 조작한 경험이 있다는 조사 결과가 나왔다.

학내 자치언론인 '서울대저널'은 지난 6월 1~17일 이공계 학부생 95명을 대상으로 설문조사한 결과 63%가 '본인이 직접 혹은 가담해 실험 데이터를 임의로 가공하거나 실험을 거치지 않고 데이터를 지어낸 경험이 있다'고 답했다고 29일 밝혔다.

데이터를 조작한 이유로는 75%가 '이론적 수치에 근접하게 바꿔 보고서를 수월하게 쓰려고'라고 답했다.

'다른 수강생의 데이터를 조작한 사실을 봤거나 그랬다는 이야기를 들었다'는 응답률은 전체의 84%였다.

그러나 전체 응답자의 66%는 '데이터 조작이 문제이지만 심각하지 않다'고 생각하는 것으로 조사됐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Copyright ⓒ 메트로신문 & metroseoul.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