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경제 오피니언 플러스

    뉴스

  • 정치
  • 사회
  • IT.과학
  • 국제
  • 문화
  • 연예
  • 스포츠

    경제

  • 산업
  • 금융
  • 증권
  • 건설/부동산
  • 유통
  • 경제일반

    플러스

  • 한줄뉴스
  • 포토
  • 운세/사주
페이스북 네이버 트위터
건설/부동산>업계

제2롯데월드몰 바닥 균열…롯데건설 "과거 서울 모습 재현일 뿐"

바닥 균열이 발견된 제2롯데월드몰 6층 식당가/송파시민연대 제공



제2롯데월드몰의 일부 층의 통로 바닥에 균열이 발견됐으나 롯데건설 측이 과거 서울 모습을 재현하기 위해 일부러 만든 디자인 콘셉트로 밝혀졌다.

27일 롯데건설은 공식 보도자료를 통해 "균열이 발견된 곳은 1930~80년대 서울의 분위기를 재현하기 위한 디자인 컨셉으로 구조적 균열이 아니며 건물의 안전과 전혀 무관하다"고 밝혔다.

이어 "잠실 롯데월드몰 5~6층의 서울3080 거리는 설계 때부터 간판도 옛 모습으로 연출했고 금이 간 길의 모습도 당시의 분위기를 재현하기 위해 시멘트 몰탈 시공을 통해 자연스럽게 유도했고, 그 위로 투명코팅 처리를 한 것"이라고 강조했다.

한편, 이에 앞서 송파시민연대는 롯데월드몰 5층과 6층 식당가 통로 바닥에서 곳곳에 균열이 나타났다며 완공된 지 며칠 지나지 않아 이 같은 균열이 발생했다는 것은 공사가 정상적으로 진행되지 않았다는 걸 보여주는 증거"라고 주장했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Copyright ⓒ 메트로신문 & metroseoul.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