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경제 오피니언 플러스

    뉴스

  • 정치
  • 사회
  • IT.과학
  • 국제
  • 문화
  • 연예
  • 스포츠

    경제

  • 산업
  • 금융
  • 증권
  • 건설/부동산
  • 유통
  • 경제일반

    플러스

  • 한줄뉴스
  • 포토
  • 영상
  • 운세/사주
페이스북 네이버 트위터
문화>문화종합

신해철 소속사 "의식 불명 위중한 상태"…의료진 추가 수술 계획

가수 신해철의 상태가 위중한 것으로 알려졌다. /KCA엔터테인먼트



가수 신해철의 상태가 여전히 위중한 것으로 알려졌다.

신해철의 소속사 KCA 엔터테인먼트는 23일 서울 아산병원 신해철 담당 주치의의 말을 빌려 "아직 의식이 전혀 없고 동공반사도 여전히 없는 위중한 상태"라고 밝혔다.

담당 의료진의 경과보고에 따르면 신해철은 지난 22일 오후 2시 무의식 상태로 응급실에 실려 왔을 당시 동공반사 및 자발호흡이 없었으며 혈압은 혈압상승제 투여로 유지했다. 이후 원인 파악을 위해 각종 검사를 통해 복막염, 복강내고압, 심장압전(심장을 싸고 있는 심막 내부에 액체 혹은 공기로 인한 심장압박) 상태를 확인 하고 같은 날 오후 8시에 응급 수술을 진행했다.

의료진은 신해철의 복강 내 장 유착 및 장 손상 확인 후 장 절제 및 유착박리술을 시행했으며 흉부외과와 협진 하에 심막을 열어주는 응급배액술 및 세척술을 시행 후 개방복부 상태로 수술을 종료했다.

신해철은 수술 후 혈압은 안정돼 혈압 상승제 없이도 안정적으로 유지되고 있으나 의식은 여전히 없고 동공반사도 없는 위중한 상태다.

의료진은 추가적인 손상 부위와 열어놓은 복강을 폐복 또는 부분 폐복을 위해 추가 수술을 계획하고 있다. 또 뇌손상 정도 파악 후 이를 최소화하기 위해 여러 과의 협진을 받고 있으며 회복 정도는 장기간의 경과 관찰이 필요한 상태다.

한편 소속사는 신해철의 상황에 대해 일부 확인되지 않은 추측성 기사와 루머들에 대해 자제를 당부했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Copyright ⓒ 메트로신문 & metroseoul.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