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경제 오피니언 플러스

    뉴스

  • 정치
  • 사회
  • IT.과학
  • 국제
  • 문화
  • 연예
  • 스포츠

    경제

  • 산업
  • 금융
  • 증권
  • 건설/부동산
  • 유통
  • 경제일반

    플러스

  • 한줄뉴스
  • 포토
  • 영상
  • 운세/사주
페이스북 네이버 트위터
문화>TV방송

'별에서 온 그대' 미국 리메이크 확정…지상파 ABC에서 볼까?

SBS 드라마 '별에서 온 그대'



올 초 도민준·천송이 신드롬을 일으켰던 SBS 드라마 '별에서 온 그대'가 미국 드라마로 리메이크된다. 내년 1월 시즌 오더를 위해 대본을 마무리하고 올 하반기 파일럿 제작 및 촬영에 들어갈 예정이며 현재 캐스팅 작업 중이다.

'별에서 온 그대' 제작사 HB 엔터테인먼트의 문보미 대표는 "지난 2월부터 미국 리메이크를 준비해왔고 좋은 파트너들과 한국 드라마를 미드로 재탄생하게 돼 감사하게 생각한다"며 "하지만 내년 초 시즌 오더까지는 조심스러운 입장이고 시즌제 미국드라마가 되도록 미국 쪽 제작사와 최선을 다 하겠다"고 전했다.

'별에서 온 그대' 리메이크는 전세계 배급망을 가지고 있고 최근 '브레이킹 베드' '블랙 리스트' 등을 제작하며 최고의 주가를 올리고 있는 소니픽쳐스 텔레비전이 제작사로 나서며 이뤄졌다.

'쉴드' '엔젤' '뱀파이어 다이어리' '라이투미'를 집필한 리즈 크레프트와 사라 패인 작가가 내정됐고 현재 이들은 파일럿 대본을 집필 중이다.

얼마 전 미 지상파 ABC 방송국에서 파일럿 오더를 받은 상태이며 현지 제작사인 소니 픽쳐스와는 세부 계약서를 조율 중이다. 문보미 대표와 박지은 작가는 EP(executive producer) 자격으로 간접 참여한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Copyright ⓒ 메트로신문 & metroseoul.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