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경제 오피니언 플러스
글로벌 메트로신문
로그인
회원가입

    뉴스

  • 정치
  • 사회
  • IT.과학
  • 국제
  • 문화
  • 연예
  • 스포츠

    경제

  • 산업
  • 금융
  • 증권
  • 건설/부동산
  • 유통
  • 경제일반

    플러스

  • 한줄뉴스
  • 포토
  • 영상
  • 운세/사주
페이스북 네이버 네이버블로그
스포츠>축구

히딩크 매직 어디 갔나 네덜란드 감독 복귀 후 2연패

/AP 뉴시스



마법 같은 승리로 지도력을 인정받아온 거스 히딩크 감독이 연패로 체면을 구겼다.

히딩크 감독이 이끄는 네덜란드 축구 대표팀은 9일(현지시간) 체코 프라하의 스파르타 스타디움에서 열린 2016 유럽축구선수권(유로2016) 예선 조별리그 A조 1차전 체코와의 원정 경기에서 1-2로 패했다. 네덜란드 사령탑 복귀전인 이탈리아와의 경기에서 0-2로 진 데 이어 2경기 연속 패배다.

히딩크 감독은 2014 브라질 월드컵까지 팀을 성공적으로 이끈 루이스 판 할 감독의 뒤를 이어 16년 만에 네덜란드 사령탑으로 돌아왔다.

네덜란드는 전반 22분 보레크 도츠칼(스파르타 프라하)에게 선제골을 내줬지만 후반 10분 스테판 더프레이(라치오)의 동점골로 승부를 되돌렸다. 그러나 후반 46분 수비수의 실수를 놓치지 않은 바츨라프 필라르(프라이부르크)에게 결승골을 내주고 패했다.

한편 H조 예선에서는 이탈리아가 노르웨이에 2-0 승리를 거뒀고, B조에서는 웨일스가 가레스 베일(레알 마드리드)이 2골을 넣는 활약을 앞세워 안도라를 2-1로 꺾었다. 보스니아-헤르체고비나는 키프로스에 1-2로 졌다. 아이슬란드는 터키에 3-0으로 승리했고, 크로아티아도 몰타를 2-0으로 꺾었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Copyright ⓒ 메트로신문 & metroseoul.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