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경제 오피니언 플러스

    뉴스

  • 정치
  • 사회
  • IT.과학
  • 국제
  • 문화
  • 연예
  • 스포츠

    경제

  • 산업
  • 금융
  • 증권
  • 건설/부동산
  • 유통
  • 경제일반

    플러스

  • 한줄뉴스
  • 포토
  • 영상
  • 운세/사주
페이스북 네이버 트위터
문화>TV방송

이종석 측 "'피노키오' 촬영 시작 전에는 입장 정리"…박신혜 여주 확정

이종석



배우 박신혜가 SBS 새 수목극 '피노키오' 여주인공으로 확정된 가운데 파트너로 거론됐던 이종석은 여전히 제안을 받고 검토 중이다.

이종석의 소속사 측 관계자는 4일 메트로 신문에 "결정난 게 없다"며 "그러나 '피노키오' 촬영이 곧 시작된다고 하니 그 안에 정리는 해야 할 것"이라고 전했다.

작품은 SBS 드라마 '너의 목소리가 들려' 박혜련 작가와 조수원 PD의 재회로 방영 전부터 화제를 모으고 있다. 이종석이 출연하게 되면 그를 배우로서 각인시킨 '너의 목소리가 들려' 팀과 다시 호흡을 맞추게 되는 것이라 팬들의 기대가 높은 상태다.

'피노키오'는 치열한 세상 속으로 뛰어든 20대 사회부 수습기자들의 성장기를 다룬다. '내겐 너무 사랑스러운 그녀'의 후속 작으로 오는 11월 첫 방송될 예정이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Copyright ⓒ 메트로신문 & metroseoul.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