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경제 오피니언 플러스
글로벌 메트로신문
로그인
회원가입

    뉴스

  • 정치
  • 사회
  • IT.과학
  • 국제
  • 문화
  • 연예
  • 스포츠

    경제

  • 산업
  • 금융
  • 증권
  • 건설/부동산
  • 유통
  • 경제일반

    플러스

  • 한줄뉴스
  • 포토
  • 영상
  • 운세/사주
페이스북 네이버 네이버블로그
유통>유통일반

흡연자모임, "담뱃세 인상 급진적 아닌 합리적인 방법으로 결정돼야"

최근 정부가 담뱃세 인상을 통해 담배가격을 올려 흡연을 줄이겠다는 방안을 추진키로 한 것과 관련해 흡연자단체가 반발하고 나섰다.

급격한 담뱃세 인상방안이 흡연자들에게 과도한 경제적 부담을 안겨주는 것은 물론 불법·가짜담배 양산으로 오히려 국민건강을 해칠 것이라는 주장이다. 또 대폭적인 담뱃세 인상으로 인해 우리사회에 다양한 문제점을 야기할 수 있다는 것이다.

10만명의 회원을 두고 있다는 흡연자 커뮤니티 단체인 아이러브스모킹(대표운영자 이연익)은 13일 "급진적 담뱃값 인상 주장은 합리적 근거에 기초하지 않은 일방적인 의견에 지나지 않는다"며 "담배세금이 서민에게 더 불리하고 물가를 자극하는 대표적인 간접세인만큼 급진적인 인상안 보다는 합리적인 가격정책을 도출해내야 한다"고 주장했다.

이 단체는 또 "흡연자들 역시 청소년의 흡연 방지와 흡연과 비흡연자의 건강 증진을 위해 담뱃세 인상을 무조건적으로 반대하는 것은 아니다"며 "다만 그 일괄 인상폭은 서민 경제를 고려해 적절한 수준에서 결정되어야 하고 담배 세금의 일부 역시도 공공구역 흡연실 설치 등 흡연자들을 위해 사용될 수 있는 제도적 장치가 마련돼야 한다"는 촉구했다.

아이러브스모킹 이연익 대표는 "담뱃세 인상 논의는 흡연과 직접적인 이해관계가 있는 흡연자의 목소리가 반드시 반영돼야 한다"며 "흡연자들의 적극적인 반대에도 불구하고 담배값 인상이 현실화가 된다면 현재 국회에 상정되어 있는 물가연동제와 같은 점진적이고 합리적인 방안으로 추진하는 것이 바람직할 것이다"라고 강조했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Copyright ⓒ 메트로신문 & metroseoul.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