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경제 오피니언 플러스

    뉴스

  • 정치
  • 사회
  • IT.과학
  • 국제
  • 문화
  • 연예
  • 스포츠

    경제

  • 산업
  • 금융
  • 증권
  • 건설/부동산
  • 유통
  • 경제일반

    플러스

  • 한줄뉴스
  • 포토
  • 영상
  • 운세/사주
페이스북 네이버 트위터
IT/과학>일반

[꼼꼼IT리뷰]올림푸스 스타일러스1…광각에서 망원까지



"렌즈를 바꿔 끼울 필요없이 광각에서 망원까지 찍을 수는 없을까."

DSLR(디지털일안반사식) 카메라를 사용하다 보면 이런 생각이 들곤 한다. 필요에 따라 렌즈를 가방에서 꺼내 바꿔 끼는 것이 여간 귀찮은 일이 아니기 때문이다. 올림푸스가 최근 출시한 콤팩트 하이엔드 카메라 '스타일러스1(STYLUS1)'은 이같은 불편함을 한방에 날려주는 소위 '물건'이다.

줌 전역에서 f2.8의 밝은 고정 조리개를 유지하는 대구경 렌즈를 장착해 광각부터 망원을 아우르는 초점거리(28-300mm)를 자랑한다. 28㎜ 광각으로 한강시민공원 풍경을 한눈에 담으면서 동시에 300㎜ 줌으로 아이들이 뛰어노는 모습까지 찍을 수 있다는 이야기다. 특히 망원접사 기능도 훌륭해 나무 위에서 흔들리는 꽃의 모습을 담는 것도 가능하다.

일반 콤팩트 카메라에서는 맛보기 힘든 수동의 재미도 풍성하다. 상단의 커맨드 다이얼과 렌즈 테두리 링을 조합하면 조리개값이나 셔터 스피드 등을 조작할 수 있다.

특히 와이파이 연동기능을 이용하면 스마트한 사진 촬영도 가능해진다. 올림푸스의 무료 모바일 앱 '오아이쉐어'를 내려받은 스마트폰으로 촬영 모드, 셔터스피드, 화이트밸런스, 노출 조작은 물론 줌까지 조절할 수 있다. 주변사람의 도움없이 삼각대에 카메라를 고정하고 멋진 기념사진을 찍을 수 있다는 이야기다. 특히 찍은 사진은 컴퓨터를 거치지 않고 바로 공유할 수 있다.

가장 놀라운 것은 이같은 기능을 모두 담고도 크기가 애플의 아이폰5S 정도에 불과한 116.2mm란 점이다. 두께 56.5㎜, 무게 402g에 불과해 핸드백은 물론 남자 외투 주머니에 넣고 다녀도 크게 불편하지 않다.

다만 콤팩트 카메라로 분류하기에는 다소 비싼 70만원대 후반 가격은 부담스럽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Copyright ⓒ 메트로신문 & metroseoul.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