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세계百, 안심 인증 먹거리 확 늘린다
  • 플러스버튼이미지
  • 마이너스버튼이미지
  • 프린트버튼이미지
  • 카카오스토리버튼
  • 밴드버튼
  • 페이스북버튼
  • 트위터버튼
  • 네이버포스트버튼

신세계百, 안심 인증 먹거리 확 늘린다

최종수정 : 2019-10-16 13:51:55

안심 수산물 행사 신세계백화점
▲ 안심 수산물 행사/신세계백화점

신세계百, 안심 인증 먹거리 확 늘린다

신세계백화점이 안심 먹거리를 대대적으로 늘린다. 친환경ㆍ동물복지 인증 상품 비중을 기존 35%에서 60% 이상 확대하고 업계 최초로 세계자연기금(WWF)와 손잡고 친환경 먹거리 홍보에 나서는 것.

신세계는 국립수산품질관리원(이하 수품원), 수협과 함께 17일 본점을 시작으로 18일 대구신세계, 24일 강남점 등 주요 점포에서 '2019 안전ㆍ안심인증 수산물 행사'를 진행한다고 16일 밝혔다.

이는 지난 2014년부터 시행된 '수산물 이력제'의 이용 확대 및 안심 먹거리 소비 문화 확대를 위해 기획됐다.

수산 식품의 안전성 관리를 위해 도입된 '수산물 이력제'는 소비자가 직접 생산ㆍ가공ㆍ유통 과정은 물론 제품의 출하일, 인증 번호, 생산자 정보까지 인터넷과 휴대폰을 통해 확인할 수 있다.

신세계는 이번 행사기간 중 합리적인 가격의 상품은 물론 어장에서 식탁까지 유통과정이 투명하게 공개되는 수산물 이력제의 필요성도 고객이 직접 체험하며 느낄 수 있어 안심 먹거리에 대한 인식 확대에 기여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대표 상품으로는 청정지역 완도의 대표 상품 활전복, 수협중앙회에서 보증하는 참굴비, 산지 직송 제주 은갈치 등이 있다.

수산 식품뿐만 아니라 한우, 돈육 등 신선식품 전반에 걸쳐 안심 먹거리 상품 확대에 힘쓰고 있다.

먼저 한우의 경우 친환경 농법으로 사육한 제주 제동목장의 상품을 중심으로 안성마춤한우 농협 등 전국의 무항생제 농가에서 엄선한 친환경 한우를 소개하고 있다.

특히 신세계백화점 본점의 경우 올해부터 판매하는 한우 상품 전체를 무항생제 상품으로만 엄선해 두 자리 수 신장세를 기록중이다.

돼지고기 역시 제주도를 포함한 전국의 무항생제/동물복지 인증 상품을 엄선해 소개하며 고객들의 호평을 이끌어내고 있다.

신세계백화점 식품담당 김선진 상무는 "안심 먹거리에 대한 관심이 높아지고 있는 가운데 고객들이 안심하고 즐길 수 있는 상품을 확대하고자 이번 행사를 기획했다" 며 "동물복지ㆍ친환경 인증 등 안심 먹거리 상품을 더욱 확대하며 업계를 선도할 것"이라고 말했다.

화제의 뉴스

배너
토픽+
오늘의 메트로 주요뉴스
많이 본 뉴스
핫포토
  • 페이스북
  • 트위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