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모레퍼시픽, '2019 핑크런' 서울 대회 개최
  • 플러스버튼이미지
  • 마이너스버튼이미지
  • 프린트버튼이미지
  • 카카오스토리버튼
  • 밴드버튼
  • 페이스북버튼
  • 트위터버튼
  • 네이버포스트버튼

아모레퍼시픽, '2019 핑크런' 서울 대회 개최

최종수정 : 2019-10-13 12:11:31

아모레퍼시픽이 주관하고 한국유방건강재단이 주최하는 2019 핑크런 이 13일 서울 여의도공원에서 열린 서울대회를 끝으로 막을 내렸다. 사진은 아모레퍼시픽 안세홍 사장 왼쪽 여섯 번째부터 , 라네즈 브랜드 모델 배우 김유정, 한국유방건강재단 노동영 이사장. 아모레퍼시픽
▲ 아모레퍼시픽이 주관하고 한국유방건강재단이 주최하는 '2019 핑크런'이 13일 서울 여의도공원에서 열린 서울대회를 끝으로 막을 내렸다. 사진은 아모레퍼시픽 안세홍 사장(왼쪽 여섯 번째부터), 라네즈 브랜드 모델 배우 김유정, 한국유방건강재단 노동영 이사장./아모레퍼시픽

아모레퍼시픽, '2019 핑크런' 서울 대회 개최

아모레퍼시픽이 주관하고 한국유방건강재단이 주최하는 '2019 핑크런'이 13일 서울 여의도 공원에서 1만여 명이 참가한 서울 대회를 끝으로 성황리에 막을 내렸다.

올해로 19년째 이어지는 핑크런은 유방암과 유방 건강에 대한 인식을 향상하고, 유방자가검진과 조기검진의 중요성을 알리고자 전국 5개 도시(부산-대전-광주-대구-서울)에서 릴레이로 개최되는 러닝 축제다. 대회 참가비 전액은 한국유방건강재단에 기부돼 유방암 환자의 수술비와 유방암 검진 지원에 사용된다.

대회 장소인 서울 여의도 공원에서는 생활 속 유방 건강을 지키기 위한 다섯 가지 행동 수칙을 전파하는 '핑크 세리머니'가 무대에서 진행됐고, 라네즈 브랜드 모델인 배우 김유정이 대회에 참가해 유방암 환자와 핑크런 참가자의 건강을 기원하며 기부금을 전달했다. 참가자들은 스트레칭에 이어 10km, 3km 순서로 출발했다. 현장에는 올해 중국 상하이에서 열린 핑크런 글로벌 대회인 모리파오 우승자들도 함께 참가해 의미를 더했다.

올해 핑크런 10km 참가자들은 코스 중간에 핑크색으로 꾸며진 '핑크 터널'을 통과하는 이색적인 경험을 했다. 3km 코스에는 핑크리본 캠페인 메시지 스티커, 핑크 징검다리 존 등 다양한 유방암 예방 정보를 알리는 참여형 실천 코스로 구성돼 참가자들의 관심을 끌었다.

참가자들은 한국유방건강재단에서 마련한 유방 자가검진 강좌와 유방암 무료 검진 부스에서 유방건강에 대한 정보를 체험했다. 또 유방자가검진 실천에 서약하는 시간을 가졌다. 헤라 등 핑크리본 캠페인 협찬사들은 전문 메이크업 아티스트가 운영하는 메이크업 시연 부스, 토크가 진행되는 크리에이터 스튜디오, 다양한 이벤트 부스를 운영했다.

한국유방건강재단 노동영 이사장은 "올해 핑크런은 유방 건강을 지키기 위한 생활 속 행동 지침을 알리고, 더 많은 참가자들의 실천과 동참을 통해 성공적으로 진행됐다"며 "한국유방건강재단은 앞으로도 아모레퍼시픽과 함께 여성의 건강한 아름다움을 위한 활동을 지속해서 확대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화제의 뉴스

배너
토픽+
오늘의 메트로 주요뉴스
많이 본 뉴스
핫포토
  • 페이스북
  • 트위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