캠코, 1840억원 규모 압류재산 공매
  • 플러스버튼이미지
  • 마이너스버튼이미지
  • 프린트버튼이미지
  • 카카오스토리버튼
  • 밴드버튼
  • 페이스북버튼
  • 트위터버튼
  • 네이버포스트버튼

캠코, 1840억원 규모 압류재산 공매

최종수정 : 2019-09-11 13:09:16

캠코, 1840억원 규모 압류재산 공매

캠코(한국자산관리공사)는 오는 16일부터 18일까지 3일간 온비드를 통해 전국의 아파트, 주택 등 주거용 건물 161건을 포함한 1840억원 규모, 1267건의 물건을 공매한다고 11일 밝혔다.

공매물건은 세무서와 지방자치단체 등 공공기관이 체납세약을 징수하기 위해 캠코에 공매를 의뢰한 물건이다. 이번 공매에는 감정가의 70% 이하인 물건도 429건 포함돼 있다.

캠코 관계자는 "공매 입찰 시 권리분석에 유의해야 하고 임차인에 대한 명도책임은 매수자에게 있으므로 주의를 기울여야 한다"면서 "세금납부, 송달불능 등의 사유로 입찰 전에 해당 물건 공매가 취소될 수 있음을 염두에 둬야 한다"고 말했다.

화제의 뉴스

배너
토픽+
오늘의 메트로 주요뉴스
많이 본 뉴스
핫포토
  • 페이스북
  • 트위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