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의사요한' 강미래 역 배우 정민아, 의사요한 촬영장을 빛내는 미모...
  • 플러스버튼이미지
  • 마이너스버튼이미지
  • 프린트버튼이미지
  • 카카오스토리버튼
  • 밴드버튼
  • 페이스북버튼
  • 트위터버튼
  • 네이버포스트버튼

'의사요한' 강미래 역 배우 정민아, 의사요한 촬영장을 빛내는 미모...이경규 딸 이예림으로 오해받은 사연?

최종수정 : 2019-09-07 17:13:09

사진 정민아 SNS
▲ 사진=정민아 SNS

드라마 '의사요한' 강미래 역으로 열연하고 있는 배우 정민아 일상이 시선을 끈다.

정민아는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언니랑미래랑 #의사요한"이란 글과 함께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 속에는 정민아가 촬영을 앞두고 휴식을 취하고 있는 모습이다.

특히 즐거운 대화라도 하는 듯 행복해보이는 미소가 시선을 사로잡는다.

정민아는 1994년 생으로 올해 26살이며 지난해 드라마 '미스터 션샤인'에서는 연우 역으로 열연해 눈도장을 찍었다.

한편, 정민아는 '신입사관 구해령'에서 열연하고 있는 이경규 딸 배우 이예림으로 착각한 네티즌들로 인해 실시간 검색어에 오른 경험이 있다.

화제의 뉴스

배너
토픽+
오늘의 메트로 주요뉴스
많이 본 뉴스
핫포토
  • 페이스북
  • 트위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