바다조망·중소형·청약조정대상 해제 3박자 갖춘 '부산 오션 파라곤..
  • 플러스버튼이미지
  • 마이너스버튼이미지
  • 프린트버튼이미지
  • 카카오스토리버튼
  • 밴드버튼
  • 페이스북버튼
  • 트위터버튼
  • 네이버포스트버튼

바다조망·중소형·청약조정대상 해제 3박자 갖춘 '부산 오션 파라곤'

최종수정 : 2019-08-28 09:00:45

바다조망·중소형·청약조정대상 해제 3박자 갖춘 '부산 오션 파라곤'

부산 오션 파라곤 조감도 상기 이미지는 부산항 통합개발 예정사항 등을 소비자의 이해를 돕기 위해 임의로 구상하여 표현한 것으로 실제와는 차이가 있습니다.
▲ 부산 오션 파라곤 조감도 (*상기 이미지는 부산항 통합개발 예정사항 등을 소비자의 이해를 돕기 위해 임의로 구상하여 표현한 것으로 실제와는 차이가 있습니다.)

최근 서울 강남의 대표 프리미엄 아파트로 잘 알려진 동양 파라곤이 부산에 바다조망이 되는 중소형 아파트 파라곤을 공급하면서 투자자들의 관심을 끌고 있다. '부산 오션 파라곤'은 동양건설산업 브랜드 '파라곤'의 부산 첫 사업으로, 특히 '파라곤'은 2019 매경 살기좋은 아파트 선발대회에서 대통령상(대상)을 수상할 만큼 서울 수도권의 대표 프리미엄 아파트 브랜드로 알려져 있다.

중소형 타입의 바다조망 단지

부산 남구 문현동에 위치한 '부산 오션 파라곤'은 지하 5층~지상 32층, 8개동, 총 662가구로 구성된 아파트 단지로 선호도가 높은 전용 59㎡와 72·74㎡로 구성되어 있다. 무엇보다도 전 타입이 중소형으로 구성되어 있으면서 바다조망이 가능하여 부산에서는 보기드문 단지로, 바다조망과 희소가치로 인해 향후 높은 프리미엄이 예상되는 단지이다.

특히, 단지 남측 저층부에는 바다전망을 보다 가까이에서 누릴 수 있는 테라스하우스가 설계되어 진정한 베이라이프를 누릴 수 있으며, 부산항 대교와 크루즈선 등을 볼 수 있는 낭만적인 오션뷰까지 선사한다. 더불어 전망감과 개방감을 고려한 필로티 설계와 단지 고저를 활용한 옥외전망 엘리베이터, 파라곤의 품격이 담긴 사계절 테마파크 가든 등의 친환경 명품 설계를 갖춘 단지로 평가된다.

부산항 통합개발과 부산EXPO 최대 수혜단지

바다조망 단지라는 장점과 더불어 '부산 오션 파라곤'은 부산시가 숙원사업으로 야심차게 준비하고 있는 부산항 통합개발의 중심부에 위치하여 부산항 일대 개발 호재의 최대 수혜단지로 꼽히고 있다. 사업지 바로 앞 자성대부두 및 우암부두 일원이 미래형 수변도시의 컨셉으로 개발될 예정으로, 자성대부두는 허치슨터널을 이전시켜 2030년까지 개발할 계획이며, 우암부두 일원은 현재 부산항 해양산업클러스터 개발지역으로 지정되어 공사가 진행 중에 있다. 또한, 2030 부산월드EXPO 유치가 국가사업으로 확정되면서 동서고가도로 철거 계획, 문화도시 지정 추진 등 부산항을 중심으로 한 거대한 변화가 가시화되고 있다.

아울러, 사업지 인근 미55보급창 이전에 따른 복합공원화 사업이 추진되면 향후 공원도 함께 조망할 수 있어 공원과 바다조망이 모두 가능한 친환경 랜드마크 단지로 자리매김할 것으로 예상된다.

남구 조정대상해제로 투자자 관심 집중

바다조망의 프리미엄과 부산항 통합개발의 미래가치에 연이어 최근 부산 남구지역이 조정대상지역에서 해제되면서 투자자들의 이목을 집중되고 있다. 조정대상지역 해제로 인해 분양권 전매제한도 6개월로 완화되었으며, 대출 조건도 주택담보대출비율(LTV) 60%에서 70%로, 총부채상환비율(DTI)은 50%에서 60%로 완화되어 부담이 축소되었다. 아울러, 다주택자의 양도세중과가 제외되며 1주택자인 경우 2년이상 보유 시 비과세되는 혜택까지 누릴 수 있다.

분양 관계자는 "바다조망과 부산항의 미래가치, 그리고 조정대상 해제 등으로 투자자들 입장에선 아주 매력적인 단지로 최근 투자자들의 집중적인 문의가 이어지고 있다"며 조만간 완판될 것으로 기대된다고 밝혔다. '부산 오션 파라곤'은 계약금 1천만원 정액제, 중도금전액무이자 혜택을 제공하고 있으며 주택전시관은 수영구 수영로 507번길 6에 위치해 있다.

화제의 뉴스

배너
토픽+
오늘의 메트로 주요뉴스
많이 본 뉴스
핫포토
  • 페이스북
  • 트위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