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남도, 8일 쌀의 날 떡 나눔 행사
  • 플러스버튼이미지
  • 마이너스버튼이미지
  • 프린트버튼이미지
  • 카카오스토리버튼
  • 밴드버튼
  • 페이스북버튼
  • 트위터버튼
  • 네이버포스트버튼

전남도, 8일 쌀의 날 떡 나눔 행사

최종수정 : 2019-08-19 12:28:57

전남도청 전경
▲ 전남도청 전경

전라남도는 8월 18일(八十八) '제5회 쌀의 날'을 기념하고, 이를 널리 홍보하기 위해 떡 나누기 행사를 펼쳤다.쌀의 날 행사는 전라남도와 농협전남지역본부에서 백설기 떡과 식혜 3천 개를 마련해 수도권에 거주하는 사람들이 많이 이용하는 광주송정역에서 실시했다.쌀로 만든 가공품을 전시·홍보했다.특히 담양 기순도 명인이 직접 만든 식혜와 과자 등이 큰 관심을 모았다.전라남도는 매년 쌀의 중요성을 널리 알리고 전남 쌀의 우수성을 적극 알리기 위해 한국식품연구원과 함께 '10대 브랜드 쌀'을 선정, 수도권 등 대도시 소비자들에게 적극적인 마케팅을 하고 있다.

정부 차원에서도 이날 '쌀의 날 행사'가 진행됐다. 이재욱 농림축산식품부 차관이 광주기아챔피언스필드에서 축하메시지와 함께 쌀 818kg 전달식을 가졌다.이날 전달한 쌀은 전남지역 불우이웃들에게 전달될 예정이다.

'쌀의 날'은 정부가 지난 2015년 농부가 여든여덟(八十八) 번의 손길과 정성을 들여야 한 톨의 쌀(米)을 얻을 수 있다고 해 8월 18일로 정해졌다.

화제의 뉴스

배너
토픽+
오늘의 메트로 주요뉴스
많이 본 뉴스
  • 페이스북
  • 트위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