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한항공 "여름 성수기 탑승객 3명 중 2명은 셀프 체크인 이용"
  • 플러스버튼이미지
  • 마이너스버튼이미지
  • 프린트버튼이미지
  • 카카오스토리버튼
  • 밴드버튼
  • 페이스북버튼
  • 트위터버튼
  • 네이버포스트버튼

대한항공 "여름 성수기 탑승객 3명 중 2명은 셀프 체크인 이용"

최종수정 : 2019-08-13 14:53:29

여름성수기 셀프체크인 이용률 대한항공
▲ 여름성수기 셀프체크인 이용률/대한항공

대한항공은 지난 7월19일부터 8월8일까지 대한항공 국제선을 셀프 체크인으로 수속한 비율이 전년 대비 11%포인트(p) 증가한 62%에 달해 세 명 중 두 명이 셀프 체크인을 이용한 것으로 나타났다고 13일 밝혔다.

셀프 체크인이란 공항의 수속 카운터가 아닌 승객의 스마트폰이나 공항 키오스크를 이용해 수속하는 서비스다.이를 통해 승객의 카운터 대기 시간을 줄이고 공항시설의 혼잡도를 완화할 수 있다.

대한항공은 지난 2008년 국내 최초 웹(WEB) 기반의 체크인 서비스를 도입한 이후 셀프 체크인 이용률이 꾸준히 증가했다..

한국을 출발하는 국제선 탑승객 기준 2016년 37.5%였던 셀프 체크인 이용률은 2017년 46.1%, 2018년 50.4%, 올해 1월부터 7월까지 이용률이 55.1%에 달했다.

모바일 셀프 체크인 비율의 증가세도 빨랐다. 2016년 9.2%에 그쳤던 이용률은 17년 14.5%, 18년 14.6%에 이어, 올해 1월부터 7월까지 19.4%의 이용률을 기록했다.

한편 대한항공은 지난 7월1일부터 인천공항에 이어 김포공항 국제선에도 승객이 직접 위탁 수하물을 부칠 수 있는 셀프 백드랍 서비스를 확대 시행한다고 전했다.

화제의 뉴스

배너
토픽+
오늘의 메트로 주요뉴스
많이 본 뉴스
핫포토
  • 페이스북
  • 트위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