르노삼성, 상품성 높이고 가격 내린' 2020년형 SM6' 출시
  • 플러스버튼이미지
  • 마이너스버튼이미지
  • 프린트버튼이미지
  • 카카오스토리버튼
  • 밴드버튼
  • 페이스북버튼
  • 트위터버튼
  • 네이버포스트버튼

르노삼성, 상품성 높이고 가격 내린' 2020년형 SM6' 출시

최종수정 : 2019-07-15 15:52:04

2020년형 SM6 출시 르노삼성자동차
▲ 2020년형 SM6 출시/르노삼성자동차

르노삼성자동차는 중형세단 '2020년형 SM6'를 출시했다고 15일 밝혔다. 최고급 사양을 원하는 고객을 위해 플래그십 모델인 'SM6 프리미에르'도 추가했다.

르노삼성은 2020년형 SM6를 통해 합리적인 고객들의 니즈를 충족한다는 방침이다. 이번 연식변경으로 SE와 LE·RE 트림은 소비자 선호도가 높은 주요 편의사양을 기본화하고도 가격은 각각 50만원, 30만원 내렸다.

2020년식 SM6는 모든 트림에 기어노브 데코를 변경하는 등 인테리어에서 세밀한 변화를 추구했다. EH 운전피로도 경보 시스템과 안드로이드 오토 사양을 추가해 안전성과 편의성을 두루 개선했다.

SE 트림에 더욱 선명한 빛을 발산하는 LED 룸 램프를 기본 적용했으며, LE 트림의 그레인을 기존 카본룩에서 다이아몬드 패턴으로 변경해 고급스러움을 더했다. RE 트림에는 LE 트림에 적용되는 사양 외에 블랙 헤드라이닝을 추가했다. SE 트림을 제외한 LE와 RE 트림에는 18인치 투톤 알로이휠을 기본 적용해 상품성을 한층 강화했다.

이와 함께 신형 SM6는 감각적인 드라이빙과 세련된 디자인을 동시에 원하는 수요에 대응하기 위해 'S-Look 패키지(스포티 패키지)' 옵션을 새롭게 마련했다. 또한 앞서 QM6에서 선보였던 플래그십 브랜드 '프리미에르'를 SM6에 도입했다.

스포티 패키지 'SM6 S-Look'은 블랙 사이드미러 커버로 안정적 비율의 유선형 사이드 미러에 존재감을 더해 세련된 스타일을 완성했으며, 중형 세단 최초의 19인치 블랙 알로이 휠로 안정적인 주행성능을 완성하고 세련된 블랙 컬러를 통해 강렬함을 표현했다. 빠른 속도에서도 안정감을 놓치지 않는 액티브 댐핑 컨트롤로 운전 재미까지 더한다.

특히 스포츠 모드 선택 시 앰비언트 라이트는 레드로 변신하고, 엔진사운드는 역동적이면서도 강하게, 스티어링 감각은 묵직해지며, 파워트레인은 성능 위주로, 그리고 액티브 댐핑 컨트롤은 노면 접지 위주로 자동 적용된다.

SM6 프리미에르의 경우 차별화된 고급성을 표현하기 위해 라디에이터 그릴과 사이드 엠블리셔(도어트림 데코)에 프리미에르 전용 로고를 적용했으며, 프랑스 파리의 에펠탑을 형상화한 19인치 투톤 전용 알로이 휠을 적용했다. 인테리어에도 나파가죽 시트를 장착했다.

편의사양 역시 프리미에르 전용으로 업그레이드 했다. 2020년형 SM6 프리미에르 트림에는 S-Link(8.7인치 내비게이션), 13개의 스피커를 갖춘 보스 프리미엄 사운드 시스템, CD 플레이어, 액티브 댐핑 컨트롤(ADC)가 모두 기본 제공된다. 전용 프리미엄 멤버십 서비스도 별도로 제공한다.

2020년형 SM6 2.0 GDe 모델의 가격은 ▲PE 트림 2405만원 ▲SE 트림 2636만원 ▲LE 트림 2808만원 ▲RE 트림 3043만원이다.

1.6 TCe 모델은 ▲LE 트림 2960만원 ▲RE 트림 3181만원이다. SM6 2.0 LPe 모델은 ▲SE 트림 2478만원 ▲LE 트림 2661만원 ▲RE 트림 2912만원이다. SM6 프리미에르의 가격은 ▲2.0 GDe 3294만원 ▲1.6 TCe 3431만원으로 책정됐다.

김태준 르노삼성 영업본부장은 "2020년형 SM6는 트림별로 고객 선호도가 높은 사양은 추가해 프리미엄 가치를 높였지만, 불필요한 사양은 제외해 가격을 내림으로써 동급 최상의 가성비를 제공하기 위해 노력했다"고 말했다.

화제의 뉴스

배너
토픽+
많이 본 뉴스
핫포토
  • 페이스북
  • 트위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