니콘, Z 7·Z6 촬영 성능 높여주는 펌웨어 2.0 버전 공개
  • 플러스버튼이미지
  • 마이너스버튼이미지
  • 프린트버튼이미지
  • 카카오스토리버튼
  • 밴드버튼
  • 페이스북버튼
  • 트위터버튼
  • 네이버포스트버튼

니콘, Z 7·Z6 촬영 성능 높여주는 펌웨어 2.0 버전 공개

최종수정 : 2019-05-16 15:54:03

니콘은 풀프레임 미러리스 Z 7과 Z 6의 촬영 성능을 한층 높여주는 펌웨어 2.0 버전을 공개했다. 눈 인식 AF가 추가됐다. 니콘
▲ 니콘은 풀프레임 미러리스 Z 7과 Z 6의 촬영 성능을 한층 높여주는 펌웨어 2.0 버전을 공개했다. 눈 인식 AF가 추가됐다. /니콘

니콘은 풀프레임 미러리스 Z 7과 Z 6의 촬영 성능을 한층 높여주는 펌웨어 2.0 버전을 공개한다고 16일 밝혔다.

이번 Z 7과 Z 6 펌웨어 버전 2.0에서는 사진 촬영에서의 눈 인식 자동초점(AF) 대응, 저휘도 한계 확장, 고속 연속 촬영 시의 자동노출(AE) 추적이 가능해져 사진 및 영상 표현 영역이 더욱 확대된다.

먼저, 새롭게 추가된 눈 인식 AF는 자동 영역 AF에서 AF-S(단일 AF)나 AF-C(연속 AF) 초점 모드를 설정하면 인물의 눈동자를 자동으로 감지해 초점을 맞춰주는 기능이다. 다수의 눈을 감지할 경우, 멀티 셀렉터나 서브 셀렉터로 초점을 맞추고 싶은 눈동자를 선택할 수 있다. 클로즈업 인물 촬영, 조리개 개방 촬영, 인물의 얼굴 앞에 장애물이 있거나 포즈를 바꾸는 상황 등에서도 눈동자에 제대로 초점을 맞춘 결과물을 얻을 수 있다.

AF의 저휘도 한계치는 Z 7은 -1EV에서 -2EV로, Z 6는 -2EV에서 -3.5EV로 확장된다. 이는 어두운 장면에서도 한층 빠른 AF 속도로 사진과 동영상 촬영을 즐길 수 있게 도와준다. 특히 Z 6의 경우 저조도 AF 기능을 사용하면 저휘도 한계가 -4EV에서 -6EV까지 확장돼 더욱 빛이 적은 환경에서도 AF 촬영이 가능하다.

이와 함께 기존에는 고속 연속 촬영 모드에서의 노출 값이 첫 프레임에 고정됐던 것과 달리, 이번 펌웨어 업데이트를 통해서는 AF처럼 프레임별 AE 추적이 가능하도록 변경됐다. 이에 따라 밝기가 변화하는 장면에서도 모든 컷에 초점과 노출이 맞는 연속 촬영을 할 수 있다.

새로운 Z 시리즈용 펌웨어는 니콘 온라인 다운로드 센터를 통해 오늘부터 무료로 이용 가능하다.

화제의 뉴스

배너
토픽+
오늘의 메트로 주요뉴스
많이 본 뉴스
핫포토
  • 페이스북
  • 트위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