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분기 공공기관 6918명 채용… 전년 대비 6% 상승
  • 플러스버튼이미지
  • 마이너스버튼이미지
  • 프린트버튼이미지
  • 카카오스토리버튼
  • 밴드버튼
  • 페이스북버튼
  • 트위터버튼
  • 네이버포스트버튼

1분기 공공기관 6918명 채용… 전년 대비 6% 상승

최종수정 : 2019-05-13 11:52:23

1분기 공공기관 6918명 채용… 전년 대비 6% 상승

인크루트, '공공기관 신규채용현황' 자료 분석

2019년 1분기 공공기관 신규채용 6918명 인크루트
▲ 2019년 1분기 공공기관 신규채용 6918명 /인크루트

올해 1분기 공공기관 신규채용이 전년보다 증가한 6918명으로 집계됐다. 이에 따라 올해 정부가 예고한 공공기관 신규채용 확대 목표가 달성될 것으로 전망된다.

13일 인크루트가 지난달 22일 공공기관 경영정보 공개시스템(알리오)에 공시된 '공공기관 신규채용현황' 자료를 분석한 결과에 따르면, 1분기 신규채용인원은 전년 동기 6515명보다 403명(6%) 증가했다.

지난 2월 홍남기 경제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은 올 한해 공공기관에서 총 2만5000명의 정규직 신규채용을 추진하겠다고 밝힌 바 있다. 이는 애초 발표한 2만3000명에서 2000명 추가된 규모로 전원 정규직이다.

이에 따라 1분기 채용인원은 올해 목표 채용 인원 대비 28%에 달한다. 통상적으로 상반기 결원 등을 고려해 하반기 채용 규모가 상향 조정되는 점을 고려하면 올해 공공기관 총 신규채용 인원은 목표치를 달성할 것으로 예상된다.

1분기에는 564명을 채용한 서울대병원을 시작으로 충남대, 부산대, 전남대, 경상대, 강원대, 충북대, 경북대 등 지방거점 대학병원에서 3자리 수 신규채용이 진행됐고, 한국공항공사, 한국수자원공사, 한국보훈복지의료공단, 국민건강보험공단에서 각 200명대, 근로복지공단과 국립암센터는 평균 100명대의 신규채용이 진행됐다.

정규직 신규채용과 함께 체험형 인턴도 올해 1만8000명 규모로 선발, 지난해(1만6000명)보다 증가한다.

인크루트 서미영 대표는 "1분기 공공기관 신규채용이 호조를 보였지만 여전히 고용시장은 경직된 상황"이라며 "공공분야뿐만 아니라 민간도 더불어 신규채용 규모가 늘어날 것을 기대해본다"고 전했다.

화제의 뉴스

배너
토픽+
오늘의 메트로 주요뉴스
많이 본 뉴스
핫포토
  • 페이스북
  • 트위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