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이크로닷 부모 번호도용…이목 집중
  • 플러스버튼이미지
  • 마이너스버튼이미지
  • 프린트버튼이미지
  • 카카오스토리버튼
  • 밴드버튼
  • 페이스북버튼
  • 트위터버튼
  • 네이버포스트버튼

마이크로닷 부모 번호도용…이목 집중

최종수정 : 2019-02-13 23:21:25

마이크로닷 부모 번호도용 사진 MBC 섹션TV 연예통신
▲ 마이크로닷 부모 번호도용 (사진=MBC '섹션TV 연예통신')

마이크로닷 부모 번호도용에 대해 이목이 쏠리고 있다.

마이크로닷 부모 신모씨 부부가 최근 국내 전화번호를 도용해 피해자들과 직접 통화를 시도한 것으로 드러났다.

지난 12일 한 매체에 따르면 마이크로닷 부모 신씨 부부에게 사기를 당한 피해자 A씨는 전날 신씨의 전화를 받았다.

A씨에 따르면 신씨는 "잘못했다. 자식들을 위해 합의해달라"며 합의를 시도했다. 신씨는 경기도 지역번호 031로 시작하는 번호로 A씨에 전화를 건 것으로 알려졌다.

다른 피해자 B씨는 부산광역시의 지역 번호인 051로 시작하는 신씨의 전화를 받았다. 신씨는 B씨에게도 "아이들은 죄가 없지 않냐"며 합의를 시도한 것으로 전해졌다.

마이크로닷 부모 번호도용은 이 과정에서 이뤄진 것으로 밝혀졌다. 피해자들이 국제전화를 피하자, 국내번호를 통해 전화를 건 것으로 추정된다.

매체는 "신씨 부부는 설 연휴를 앞두고 006으로 시작하는 국제전화로 통화를 시도했지만 합의를 원치 않는 피해자들이 신씨 부부의 전화를 피하자 인터넷전화 프로그램을 통해 발신번호를 변경한 것으로 추정된다"면서 신씨 부부가 타인의 전화번호를 무단 도용함에 따라 실제 해당 번호를 사용하는 업체가 큰 불편을 겪었다는 일화도 공개했다.

보도에 따르면 마이크로닷 부모 번호 도용으로 경기도에 위치한 한 기업체는 지난 11일 피해자들로부터 '마이크로닷 부모가 어떻게 이 번호를 쓰는지, 그들과 관련성이 있는지' 등을 묻는 전화가 쇄도해 전화선을 뽑아놓는 일까지 있었던 것으로 알려졌다.

한편 신씨 부부는 법률 대리인을 통해 채무에 대한 변제 합의를 진행 중인 것으로 전해졌다.

화제의 뉴스

배너
토픽+
오늘의 메트로 주요뉴스
많이 본 뉴스
핫포토
  • 페이스북
  • 트위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