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구, 16일 성동공고서 추석맞이 '귀향 차량 무료 점검' 실시
  • 플러스버튼이미지
  • 마이너스버튼이미지
  • 프린트버튼이미지
  • 카카오스토리버튼
  • 밴드버튼
  • 페이스북버튼
  • 트위터버튼
  • 네이버포스트버튼

중구, 16일 성동공고서 추석맞이 '귀향 차량 무료 점검' 실시

최종수정 : 2018-09-11 15:53:34
귀향차량 무상점검 모습. 중구청
▲ 귀향차량 무상점검 모습./ 중구청

서울 중구는 오는 16일 성동공업고등학교 운동장에서 '추석맞이 귀향 차량 무상점검'을 실시한다고 11일 밝혔다.

점검에는 서울시 자동차전문정비사업조합 중구지회 소속 정비사 30명이 나선다. 한양공업고등학교 자동차학과 재학생 16명이 보조한다. 점검 대상은 승용차, 소형 승합차, 지프 차량이다.

정비사들은 엔진, 브레이크, 미션, 라이닝 등 안전한 귀향길에 필요한 기본 점검을 하고, 정비 상담도 진행한다. 또 전구류, 배터리, 윈도 브러시 등 오래된 소모성 부품을 교환해주고, 엔진오일·미션오일 등 오일류와 워셔액, 부동액도 넉넉히 채워줄 예정이다. 타이어 공기압과 각종 벨트도 검사받을 수 있다. 모든 서비스는 무료로 제공된다.

차량 점검 희망자는 이날 오전 10시부터 오후 4시까지 신당동에 있는 성동공업고등학교를 방문하면 된다.

구 교통행정과 관계자는 "오전에는 한꺼번에 차량이 몰려 대기 시간이 길어질 수 있다"며 "정오 이후 방문하면 상대적으로 짧은 시간 안에 점검을 마칠 수 있다"고 말했다.


배너
daum
많이 본 뉴스
핫포토
  • 페이스북
  • 트위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