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H, 12일부터 행복주택 전국 4537가구 청약접수
  • 플러스버튼이미지
  • 마이너스버튼이미지
  • 프린트버튼이미지
  • 카카오스토리버튼
  • 밴드버튼
  • 페이스북버튼
  • 트위터버튼
  • 네이버포스트버튼

LH, 12일부터 행복주택 전국 4537가구 청약접수

최종수정 : 2018-09-11 14:06:39

LH는 12일부터 행복주택 전국 8개 지구 4537가구를 청약접수한다. 행복주택은 주변시세대비 60∼80%로 저렴하게 공급하는 주택으로 임대주택과 달리 대학생·신혼부부 등을 주민공동시설이 구비돼 있다. 이번에 공급하는 행복주택의 임대보증금은 최저 975만8000원에서 최대 7540만원까지, 임대료는 최저 5만3000원에서 최대 33만원까지다. 임대보증금과 임대료는 일정 한도내에서 상호전환 가능하다.

실례로 시흥은계지구의 경우 청년층 대상 전용 26㎡는 보증금 3384만원, 월임대료 14만9000원 수준이나 최대 전환 시 5084만원, 6만4000원 수준이다. 행복주택은 만19~39세의 청년, 혼인 7년 이내의 신혼부부 등을 대상으로 공급된다. 당초 해당 지역에 근거지(대학교, 소득지 등)가 있는 경우에만 청약이 가능했으나 지난 3월부터는 순위제를 신설해 청약 가능 지역을 전국으로 확대 운영하고 있다.

임대보증금 마련이 부담되는 청년, 신혼부부 등은 정부에서 버팀목전세자금 대출 제도를 운영, 시중 은행(우리, 기업, 농협, 신한, 국민)에서 신청인 소득, 신용도 등에 따라 최대 보증금의 80%까지 1.2~2.7%의 이율로 자금을 지원받을 수 있다.이번 모집은 성남고등 등 수도권 4곳 2970가구 및 아산탕정 등 비수도권 4곳 1567가구로 LH 청약센터나 모바일( LH 청약센터)을 통해 청약신청하면 된다.이규성기자 peace@metroseoul.co.kr


배너
daum
많이 본 뉴스
핫포토
  • 페이스북
  • 트위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