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로템, 부산도시철도 1호선 전동차 48량 수주…신규 전동차 556억 ..
  • 플러스버튼이미지
  • 마이너스버튼이미지
  • 프린트버튼이미지
  • 카카오스토리버튼
  • 밴드버튼
  • 페이스북버튼
  • 트위터버튼
  • 네이버포스트버튼

현대로템, 부산도시철도 1호선 전동차 48량 수주…신규 전동차 556억 규모

최종수정 : 2018-09-11 09:29:22
현대로템 부산 1호선 전동차.
▲ 현대로템 부산 1호선 전동차.

현대로템이 부산도시철도 1호선 노후차량을 대체할 신규 전동차를 수주했다.

현대로템은 11일 부산교통공사에서 발주한 부산 1호선 전동차 48량 사업을 수주했다고 밝혔다. 금액은 약 556억원이다. 현대로템이 수주한 전동차는 창원공장에서 생산돼 2020년까지 모든 차량 납품이 완료되며 총연장 40.48㎞의 노포역~다대포해수욕장역 부산 1호선 전 구간에서 운행될 예정이다.

이번 사업은 부산교통공사에서 추진하고 있는 1호선 노후차량 교체 사업의 일환으로 현대로템은 지난 2013년 48량, 2016년 40량 등 최근 5년간 부산교통공사에서 발주된 3건의 신규 전동차 사업들을 모두 수주했다.

이번 신규 전동차 48량은 8량 1편성의 총 6개 편성으로 구성되며 운행 최고속도는 80㎞/h다. 승객 편의를 위한 공기정화장치를 도입해 객실 내 최적의 공기질을 유지하며 조도제어장치도 탑재해 차량 외부 밝기에 따라 객실 내 조명 밝기를 자동으로 조절하는 기능을 갖췄다.

현대로템 관계자는 "지난 2013년과 2016년 수주한 부산 1호선 전동차를 성공적으로 납품한 경험을 바탕으로 이번 사업도 원활히 수행할 것"이라며 "승객들이 만족할 수 있는 전동차를 납품해 부산 1호선의 노후차량이 안정적으로 교체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현대로템은 이번에 수주한 48량을 포함해 부산 1호선 496량과 2호선 336량, 3호선 80량 등 총 912량을 부산교통공사로부터 수주한 바 있다.


배너
daum
많이 본 뉴스
핫포토
  • 페이스북
  • 트위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