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J대한통운, 모터스포츠 문화체험 통해 아이들 꿈 지원 나서
  • 플러스버튼이미지
  • 마이너스버튼이미지
  • 프린트버튼이미지
  • 카카오스토리버튼
  • 밴드버튼
  • 페이스북버튼
  • 트위터버튼
  • 네이버포스트버튼

CJ대한통운, 모터스포츠 문화체험 통해 아이들 꿈 지원 나서

최종수정 : 2018-09-10 10:41:30
영암서 열린 '2018 CJ대한통운 슈퍼레이스 챔피언십'에 지역 아동 초청해 행사
CJ대한통운은 지난 9일 전남 영암 코리아인터내셔널서킷 KIC 에서 열린 2018 CJ대한통운 슈퍼레이스 챔피언십 6라운드에 지역 공부방 아동들을 초청해 CJ대한통운과 함께하는 꿈 키움 프로젝트 행사를 가졌다고 10일 밝혔다. 행사에 참가한 CJ대한통운 임직원, CJ나눔재단 대학생봉사단이 지역 공부방 아동들과 함께 기념 촬영을 하고 있다.
▲ CJ대한통운은 지난 9일 전남 영암 코리아인터내셔널서킷(KIC)에서 열린 '2018 CJ대한통운 슈퍼레이스 챔피언십' 6라운드에 지역 공부방 아동들을 초청해 'CJ대한통운과 함께하는 꿈 키움 프로젝트' 행사를 가졌다고 10일 밝혔다. 행사에 참가한 CJ대한통운 임직원, CJ나눔재단 대학생봉사단이 지역 공부방 아동들과 함께 기념 촬영을 하고 있다.

CJ대한통운이 모터스포츠 문화체험을 통해 아이들의 꿈을 지원하기 위해 나섰다.

CJ대한통운은 지난 9일 전남 영암에 있는 코리아인터내셔널서킷(KIC)에서 열린 '2018 CJ대한통운 슈퍼레이스 챔피언십' 6라운드에 지역 공부방 아동들을 초청해 'CJ대한통운과 함께하는 꿈 키움 프로젝트' 행사를 가졌다고 10일 밝혔다.

이 행사는 CJ대한통운 임직원들과 CJ도너스캠프 대학생봉사단들이 지역 공부방 아동들과 함께 슈퍼레이스 챔피언십 경기를 관람하고 국내 모터스포츠 문화를 몸소 체험해보는 프로그램이다. 행사에는 지역 공부방 아동들 50여명과 CJ대한통운 임직원, CJ나눔재단 대학생봉사단 40여명 등 총 90여명이 참가했다.

행사는 본격적인 경기에 앞서 공부방 아동들의 모터스포츠 문화를 체험하고 즐길 수 있도록 특별한 프로그램들로 진행됐다. 그리드워크 이벤트에 참가해 드리프트 카부터 바이크, 슈퍼카 등 경기에 투입되는 실제 경주용 차량들을 직접 가까이에서 볼 수 있는 기회를 가졌다. 또 'CJ로지스틱스 레이싱팀' 선수들과 함께 장래희망과 꿈에 대해 이야기를 나누고 사진을 찍는 포토타임도 가졌다. 아울러 관중석에서 CJ대한통운 임직원들, CJ나눔재단 대학생봉사단원들과 함께 앉아 눈앞에서 펼쳐지는 박진감 넘치는 캐딜락 6000 클래스 레이싱 경기를 관람하고, 자신들이 직접 만난 선수들을 응원하는 뜻 깊은 시간을 가졌다.

행사에 참여한 한 아동은 "태어나서 처음으로 본 레이싱 경기가 너무 신기하고 재미있었다"며 "어른이 돼 오늘 만난 레이싱 선수들처럼 내가 좋아하는 자동차를 매일 운전하고 싶다"고 소감을 밝히기도 했다.

CJ대한통운 관계자는 "평소 지역에서 쉽게 접하기 어려운 모터스포츠 체험 및 경기 관람을 통해 아동들이 여러 문화를 체험할 수 있도록 이번 행사를 마련했다"며 "앞으로도 기업의 사회적 책임을 다하기 위해 각양각색의 사회공헌활동 및 프로그램을 지속적으로 계획하고 아동들의 꿈을 지원 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배너
많이 본 뉴스
핫포토
  • 페이스북
  • 트위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