롯데홈쇼핑, 친환경 아이스팩 도입
  • 플러스버튼이미지
  • 마이너스버튼이미지
  • 프린트버튼이미지
  • 카카오스토리버튼
  • 밴드버튼
  • 페이스북버튼
  • 트위터버튼
  • 네이버포스트버튼

롯데홈쇼핑, 친환경 아이스팩 도입

최종수정 : 2018-09-09 12:52:33
롯데홈쇼핑
▲ 롯데홈쇼핑

롯데홈쇼핑, 친환경 아이스팩 도입

자원 재순환 및 환경오염 감소 효과 기대

롯데홈쇼핑은 신선식품 배송에 업계 최초로 친환경 아이스팩(보냉제)을 사용한다고 9일 밝혔다. 금주부터 TV홈쇼핑을 통해 판매되는 일부 신선식품을 시작으로 10월부터는 TV 방송 상품 중 전체 신선식품 배송에 도입할 예정이다. 아이스팩은 식품의 신선도를 유지하기 위해 식품 배송 시 반드시 들어가는 포장재다. 기존 아이스팩은 화학성분의 젤 형태로 구성되어 재활용이 불가능하고, 일반 쓰레기로 처리해야 하는 번거로움이 있었다. 이번에 새롭게 도입하는 친환경 아이스팩은 버려지는 페트(PET)병을 재활용해 개발됐으며, 내용물은 재활용 가능한 비닐과 물로만 구성되어 있다. 폐기 시 물을 따라내고 포장지와 내부 비닐을 재활용으로 분리 배출하면 된다. 기존 아이스팩보다 최대 15% 가량 냉기 지속력이 향상돼 상품 신선도 및 품질 유지에 도움이 되는 것으로 나타났다.

롯데홈쇼핑은 배송 식품의 신선도를 유지하기 위해 연간 약 100만 개의 아이스팩을 사용하고 있다. 이를 친환경 아이스팩으로 대체함으로써 자원 순환 및 환경 오염을 줄일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다만 친환경 아이스팩은 기존 아이스팩 보다 단가가 약 27% 비싼 것이 단점이랑면 단점. 롯데홈쇼핑은 파트너사가 기존 아이스팩을 구매하는 비용에서 추가적으로 증가하는 비용 전액을 지원할 계획이다. 향후 친환경 종이 아이스박스 도입을 통해 스티로폼 사용을 최소화 하는 방안도 검토하고 있다.

롯데홈쇼핑 엄일섭 CS혁신부문장은 "친환경 아이스팩 도입을 통해 환경오염 감소 효과는 물론 고객 편의 향상까지 기대하고 있다"며 "앞으로도 재활용이 가능한 부자재 사용을 확대하고 친환경 인증 상품도 적극 론칭하는 등 친환경 경영에 지속적인 관심을 기울여 나가겠다"라고 밝혔다.

한편, 롯데홈쇼핑은 의류 상품 배송 시 사용하는 부직포 포장재를 친환경 종이상자로 대체해 매년 50%씩 사용량을 줄여나가고 있다. 지난 8월부터는 박스 포장에 사용되는 테이프와 완충재도 재활용이 가능한 소재로 교체하는 등 친환경 경영에 앞장서고 있다.


배너
많이 본 뉴스
핫포토
  • 페이스북
  • 트위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