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T, MWC 아메리카 2018에서 실생활 5G 기술 공개
  • 플러스버튼이미지
  • 마이너스버튼이미지
  • 프린트버튼이미지
  • 카카오스토리버튼
  • 밴드버튼
  • 페이스북버튼
  • 트위터버튼
  • 네이버포스트버튼

KT, MWC 아메리카 2018에서 실생활 5G 기술 공개

최종수정 : 2018-09-09 14:42:35
KT MWC 아메리카 2018 전시부스 조감도. KT
▲ KT MWC 아메리카 2018 전시부스 조감도./KT

KT가 12일부터 14일(현지시간)까지 사흘간 열리는 MWC 아메리카 2018에 참가한다고 9일 밝혔다.

이 행사는 이동통신박람회 중 최대 규모인 MWC, 아시아 최대 규모인 MWC 상하이에 이어 미국에서 개최되는 세계이동통신사업자연합회(GSMA) 주관 행사다. LA 컨벤션센터에서 '더 나은 미래를 그리다'를 주제로 진행된다.

KT 황창규 회장은 MWC 아메리카 2018 현장에서 글로벌 기업들의 첨단 기술과 중소 벤처 기업을 방문해서 5G 및 신사업 아이템에 대한 구상하고, GSMA 이사회 미팅에 참석할 계획이다.

KT는 공식 테마관인 이노베이션 시티에 구글, BMW 등 글로벌 기업들과 함께 참여해 ▲5G 테크놀로지 ▲5G 라이프스타일 ▲5G&블록체인 ▲VR 게임존 ▲5G 동반성장 아이템을 전시한다.

'5G 테크놀로지'에서는 5G의 특성인 초고속, 초저지연, 초연결을 시각적으로 이해 할 수 있도록 LTE와 5G의 비교 영상을 선보인다. 5G는 기존대비 50배 이상의 속도를 통해 실시간 360 영상, IoT 로봇제어 등 고용량 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다. 신속한 대응이 중요한 자율주행과 같은 서비스를 문제없이 제공할 수 있고, 수많은 사물들을 연결하여 다양한 융합 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다.

'5G 라이프스타일'에서는 5G 기술 적용이 우리의 삶을 어떻게 변화시키는지 보여준다. VR과 같은 대용량 콘텐츠를 실시간 이용하고 가정용 로보트 도입 등 다양한 IoT 서비스를 활용할 수 있다. '스카이십'과 같은 재난구조 통신 플랫폼 등 생활 속 다양한 분야에서 5G를 경험할 수 있다.

'5G&블록체인'은 5G의 초고속, 초저지연 특성을 적용한 글로벌 경매를 간접 체험할 수 있다. 5G 네트워크와 함께 안전한 결제가 가능한 블록체인을 활용하면 전세계에서 어디에서도 경매 참여가 가능하다. 결제, 인증, 송금 등으로 서비스를 확장할 수 있다.

KT 홍보실장 윤종진 부사장은 "글로벌 시장에 KT의 혁신적인 5G 기술을 선보이기 위해 적극적으로 해외 전시에 참여하고 있다. MWC 아메리카 2018에서는 5G 시대에 실생활 속에서 직접 만나볼 수 있는 5G 융합기술을 선보여, 전세계 관람객들이 세계최초 5G 상용화가 눈앞에 성큼 다가왔음을 실감할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배너
daum
많이 본 뉴스
핫포토
  • 페이스북
  • 트위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