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UG, 광명·하남시 '고분양가 관리지역' 지정
  • 플러스버튼이미지
  • 마이너스버튼이미지
  • 프린트버튼이미지
  • 카카오스토리버튼
  • 밴드버튼
  • 페이스북버튼
  • 트위터버튼
  • 네이버포스트버튼

HUG, 광명·하남시 '고분양가 관리지역' 지정

최종수정 : 2018-08-31 14:10:55
고분양가 관리지역 추가지정. HUG
▲ 고분양가 관리지역 추가지정./HUG

경기도 광명시와 하남시가 '고분양가 관리지역'으로 추가 지정됐다.

주택도시보증공사(HUG)는 31일 최근 주택시장을 반영, 고분양가 사업장 확산을 차단하기 위해 광명시·하남시를 고분양가 관리지역으로 지정했다.

고분양가 관리지역은 분양가 및 매매가 통계자료, 시장 모니터링 결과, 전체 주택시장에 미치는 영향력 등을 종합적으로 고려하여 선정한다.

광명시와 하남시는 최근 집값이 불안정한 모습을 보이고 청약경쟁률도 높아, 주변지역으로 과열현상이 확산될 가능성이 있어 투기과열지구로 신규 지정된 바 있다.

반면 조정대상지역으로 신규 지정된 구리시, 안양시 동안구 및 광교 택지개발지구는 이번 고분양가 추가 지정지역에 포함되지 않았다. 그러나 지속적으로 면밀하게 모니터링 할 것이라고 HUG 측은 전했다.

앞으로 광명시와 하남시에서 분양하는 아파트가 HUG 고분양가 사업장 기준에 해당되는 경우 분양보증이 거절된다.

고분양가 사업장은 3.3㎡ 당 분양가가 '인근기준'과 '지역기준' 중 어느 하나에 해당하는 경우를 말한다.

HUG 관계자는 "고분양가 사업장 확산 시 입주시점 시세가 분양가에 못 미칠 경우 다수의 미입주 사태가 발생할 수 있다"며 "이에 따라 증가되는 HUG 보증리스크에 선제적으로 대응하기 위해 고분양가 관리지역을 지정하고 있다"고 설명했다.

이어 그는 "앞으로도 주택시장이 과열됨에 따라 고분양가 사업장 확산이 예상되는 경우, 공적 보증기관으로서 리스크를 관리하기 위해 대상지역을 확대하는 등 고분양가 사업장을 지속적으로 관리할 것"이라고 덧붙였다.


배너
많이 본 뉴스
핫포토
  • 페이스북
  • 트위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