7월 전국 미분양 주택 6만3132호…수도권·지방 '양극화'
  • 플러스버튼이미지
  • 마이너스버튼이미지
  • 프린트버튼이미지
  • 카카오스토리버튼
  • 밴드버튼
  • 페이스북버튼
  • 트위터버튼
  • 네이버포스트버튼

7월 전국 미분양 주택 6만3132호…수도권·지방 '양극화'

최종수정 : 2018-08-30 14:01:12
7월 기준 전국 미분양 주택 현황. 국토교통부
▲ 7월 기준 전국 미분양 주택 현황./국토교통부

수도권과 지방 간 미분양 주택의 양극화가 심화하고 있다.

30일 국토교통부에 따르면 7월 말 기준 전국의 미분양 주택은 총 6만3132호로 전월(6만2050호) 대비 1.7%(1082호) 증가했다.

전국 미분양 물량은 4월 5만9583호에서 5월 5만9836호, 6월 6만2050호, 7월 6만3132호로 꾸준히 증가 추세를 보이고 있다.

이 중 수도권의 미분양 주택은 8832호로, 전월 9508호 대비 7.1% 줄었다. 그러나 지방은 5만4300호로 전월(5만2542호) 대비 3.3% 늘어났다.

건물이 완공된 이후에도 분양되지 않아 '악성 미분양'으로 불리는 준공 후 미분양은 7월 말 기준으로 전월(1만3348호) 대비 4.1% 증가한 총 1만3889호로 집계됐다.

규모별로 85㎡ 초과 중대형 미분양은 전달 대비 9.9% 증가한 5941호, 85㎡ 이하는 전월 대비 1.0% 늘어난 5만7191호로 나타났다.


배너
daum
많이 본 뉴스
핫포토
  • 페이스북
  • 트위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