소유진X연정훈X윤종훈 '내 사랑 치유기' 대본 리딩 현장, 싱크로율..
  • 플러스버튼이미지
  • 마이너스버튼이미지
  • 프린트버튼이미지
  • 카카오스토리버튼
  • 밴드버튼
  • 페이스북버튼
  • 트위터버튼
  • 네이버포스트버튼

소유진X연정훈X윤종훈 '내 사랑 치유기' 대본 리딩 현장, 싱크로율 "나야 나!"

최종수정 : 2018-08-23 11:11:36

소유진X연정훈X윤종훈 '내 사랑 치유기' 대본 리딩 현장, 싱크로율 "나야 나!"

사진 내 사랑 치유기
▲ 사진/ 내 사랑 치유기

MBC 새 주말드라마 '내 사랑 치유기'(극본 원영옥/연출 김성용)가 첫 대본 리딩 현장을 공개됐다.

지난 5일(일) 일산MBC에서 진행된 '내 사랑 치유기'의 첫 대본 리딩에는 김성용 PD, 원영옥 작가를 비롯해 소유진, 연정훈, 윤종훈, 반효정, 김창완, 길용우, 정애리, 박준금, 황영희 등 드라마의 주요 출연진이 참석했다. 배우들은 첫 만남임에도 불구하고 각자의 캐릭터에 완벽 몰입, 무려 네 시간에 걸친 리딩 내내 환상의 호흡을 자랑했다.

특히 원영옥 작가의 재치 넘치는 대사와 배우들의 탄탄한 연기력이 어우러져 현장에서는 시종일관 유쾌한 웃음이 터져 나왔다는 후문.

'내 사랑 치유기'는 착한 딸이자 며느리이자 아내이고 싶은 적이 단 한 번도 없었던, 그러나 식구들에게 그 한 몸 알뜰히 희생당한 '국가대표 급 슈퍼 원더우먼' 임치우와 자신에게 가족은 사치라고 느끼는 최진유가 행복을 찾아나가는 명랑 분투기 힐링 가족 드라마다.

사진 내 사랑 치유기
▲ 사진/ 내 사랑 치유기

2년 만에 드라마로 돌아오는 소유진은 "'내사랑 치유기'는 삶을 치유해줄 수 있는 착한 드라마라고 생각한다. 작품이 끝날 때까지 행복한 마음으로 함께하고 싶다. 시청자 분들 역시 '내 사랑 치유기'를 통해 행복해지셨으면 좋겠다"는 바람을 전했다.

최진유 캐릭터와 높은 싱크로율을 자랑하는 연정훈은 "좋은 작품을, 좋은 분들과 함께하게 돼서 정말 기쁘다. 대본 리딩 때 분위기가 워낙 좋았고 재미있게 잘 끝난 것 같아 촬영이 기대된다. 모두 건강하고 즐겁게 촬영했으면 좋겠다. '내사랑 치유기'에 많은 사랑 부탁드린다"고 밝혔다.

'내 사랑 치유기' 제작진은 "훌륭한 배우들, 스태프들과 함께 시청자들의 공감을 얻을 수 있는 좋은 작품을 만들어 나가겠다. 내 주변, 가장 가까운 사람들의 소중함을 느낄 수 있는 가족 드라마의 탄생을 기대해 달라"고 밝혔다.

'내사랑 치유기'는 '부잣집 아들' 후속으로 오는 10월 중 첫 방송한다.


배너
많이 본 뉴스
핫포토
  • 페이스북
  • 트위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