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창열 아들 조롱 기사, 네티즌도 분노 "남의 자식도 귀하다"
  • 플러스버튼이미지
  • 마이너스버튼이미지
  • 프린트버튼이미지
  • 카카오스토리버튼
  • 밴드버튼
  • 페이스북버튼
  • 트위터버튼
  • 네이버포스트버튼

김창열 아들 조롱 기사, 네티즌도 분노 "남의 자식도 귀하다"

최종수정 : 2018-08-23 10:34:51
사진 tvN 방송화면 캡처
▲ 사진= tvN 방송화면 캡처

DJ DOC 이하늘이 김창열의 아들을 조롱하는 기사에 분노를 표했다.

이하늘은 지난 22일 자신의 SNS에 "제목보고 열받아서 리그램 안할수가 없다! 가족까지 건드리는 너야말로 쓰레기. 너네가 누구 인성을 얘기할 자격있는가? 누가 쓰레기인가?"라며 분노를 드러냈다.

이어 "하나 더 누가 작성한지도 모르는 악성 게시물을 보고 그걸 또 그대로 믿고 덩달아 악플이나 다는 너네들도 다 똑같다. 그게 너네 그릇"이라고 덧붙였다.

이하늘이 언급한 기사에는 tvN '둥지탈출3'에 출연한 김창열의 아들 사진과 함께 "아들은 전혀 그것하지 않네요"라는 제목이 적혀있다.

해당 기사에 적힌 '그것'은 김창열이 한 요식업체의 모델로 활동했을 당시 광고와는 달리 내용물이 부실해 비난으로 생긴 별명을 떠오르게 한다.

김창열 또한 자신의 SNS에 가족은 디스하지 말아달라고 간청했다. 그는 "기자님 이러심안됩니다. 잘살께요. 열심히살께요"라며 "가족디스금지요. 좋은아빠, 좋은남편, 좋은사람 되겠습니다. 항상웃자"라는 글을 남겼다.

그러면서 "아이한테 만큼은 이러지 않으셨으면 합니다. 부끄럽지 않은 아버지 좋은사람이 되도록 더 노력하겠습니다"라고 덧붙였다.

이에 네티즌들은 "(ija***) 자기자식 키우다보면 남의자식도 다 내자식처럼 귀하거늘", "(ch0***) 충분히 좋은아빠예요 신경쓰지마요" 라는 반응을 보였다.


배너
daum
많이 본 뉴스
핫포토
  • 페이스북
  • 트위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