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풍 솔릭 북상' 타이어뱅크 긴급 타이어 점검 진행
  • 플러스버튼이미지
  • 마이너스버튼이미지
  • 프린트버튼이미지
  • 카카오스토리버튼
  • 밴드버튼
  • 페이스북버튼
  • 트위터버튼
  • 네이버포스트버튼

'태풍 솔릭 북상' 타이어뱅크 긴급 타이어 점검 진행

최종수정 : 2018-08-23 09:47:39

타이어뱅크 로고.
▲ 타이어뱅크 로고.

태풍 솔릭이 23일 한반도 상륙이 예상되는 가운데 지자체 및 각급 단체는 만전을 기하고 있다.

타이어 유통 전문기업 타이어뱅크도 안전 운전을 지원하기 위해 23일부터 일주일간 재난 대비 긴급 타이어 점검을 진행하는 등 긴급 대비에 나선다. 타이어뱅크 전국 400개 매장은 재난 대비 타이어 점검 및 긴급 체제로 운영 될 예정이다.

기상 관측 사상 최고의 폭염과 열대야 기록 등 여름 더위와 관련된 모든 기록을 갈아치운 올해 여름. 아침 저녁 선선한 바람이 불지만 여름 더위는 맹위를 떨치고 있다. 이 가운데 19호 태풍 솔릭이 북상하며 6년만에 한반도에 상륙할 것이란 예보가 나오고 있다. 태풍 상륙시 게릴라성 호우는 물론 강풍이 동반 돼 재해로 인한 차량 사고가 발생하기 마련이다.

폭우, 강풍은 노면 파손과 이물질이 쓸려 나와 타이어에 치명적인 손상을 입힌다. 이는 빗길 교통사고로 이어져 인명 피해까지 입히는 가장 큰 원인으로 작용한다. 이에 타이어뱅크는 태풍 긴급 지원 체제를 갖추고 안전 운전을 지원키 위해 23일부터 일주일간 타이어 긴급 지원 대비에 나선다.

강풍과 국지성 호우 뒤 정밀한 타이어 점검이 필요한 운전자들은 가까운 타이어뱅크매장을 찾으면 무료로 타이어 점검을 받을 수 있다. 이와 함께 매장서 개인이 할 수 있는 타이어 점검 노하우와 안전 운전 요령을 제공 받을 수 있다. 타이어뱅크 관계자는 "폭우와 강풍은 노면 파손의 직접 원인은 물론 타이어 파손의 일등공신인 이물질이 쓸려 나오게 된다"며 "이번 지원이 자연 재해로 인한 사고 원인을 줄이는 조그마한 보탬이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화제의 뉴스

배너
토픽+
오늘의 메트로 주요뉴스
많이 본 뉴스
핫포토
  • 페이스북
  • 트위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