컴투스, ‘SWC 2018’ 아시아퍼시픽컵 왕좌 가른다
  • 플러스버튼이미지
  • 마이너스버튼이미지
  • 프린트버튼이미지
  • 카카오스토리버튼
  • 밴드버튼
  • 페이스북버튼
  • 트위터버튼
  • 네이버포스트버튼

컴투스, ‘SWC 2018’ 아시아퍼시픽컵 왕좌 가른다

최종수정 : 2018-08-22 14:01:54
 SWC2018 대표 이미지. 컴투스
▲ 'SWC2018' 대표 이미지. / 컴투스

모바일 게임 기업 컴투스는 '서머너즈 워: 천공의 아레나(서머너즈 워)'의 세계 e스포츠 축제 '서머너즈 워 월드 아레나 챔피언십 2018(SWC 2018)' 대륙컵 본선이 오는 25일 일본 도쿄 아시아퍼시픽컵을 시작으로 약 한달 간 전세계에서 펼쳐진다고 22일 밝혔다.

지난 6월 선수 모집을 통해 대회 시작을 알린 'SWC 2018'은 7월부터 매주 각 지역별 온·오프라인 예선전을 실시하고 아메리카컵(4명)·유럽컵(8명)·아시아퍼시픽컵(8명) 등 총 20명 본선 진출자 선발을 완료했다. 선수들은 오는 10월 13일 한국 서울에서 개최되는 'SWC 2018' 월드결선 출전을 위해 대륙컵 본선에서 다시 한 번 승부를 겨룬다.

우선 오는 25일 오후 일본 도쿄 빅 사이트 티에프티 홀에서 열리는 'SWC 2018' 아시아퍼시픽컵은 아시아, 오세아니아 등 지역 대표 선수를 선발하기 위한 본선 무대다. 8강 토너먼트 경기로 펼쳐진다. 선수는 한국을 포함한 다양한 아시아권에서 열린 지역 예선전을 통해 선발됐으며, 본선에서 지역을 대표할 총 3명의 월드결선 진출자를 가린다.

이후 미국 로스앤젤레스에서 '아메리카컵'(9월 8일), 독일 베를린에서 '유럽컵'(9월 22일)이 2주 간격으로 열리며 각각 2명의 지역 대표를 선발해 총 8명의 선수들이 오는 10월 서울에서 '서머너즈 워' 최강자를 가린다.

'SWC 2018' 아시아퍼시픽컵을 비롯한 전 경기는 영어를 포함한 다양한 현지 언어를 통해 온라인으로 생중계된다. 'SWC 2018' 모든 경기는 '서머너즈 워' e스포츠 유튜브 채널을 통해 볼 수 있다.


배너
daum
많이 본 뉴스
핫포토
  • 페이스북
  • 트위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