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 헤드셋 신제품 2종 IFA에서 공개... 음질과 스마트 기능 갖췄
  • 플러스버튼이미지
  • 마이너스버튼이미지
  • 프린트버튼이미지
  • 카카오스토리버튼
  • 밴드버튼
  • 페이스북버튼
  • 트위터버튼
  • 네이버포스트버튼

LG, 헤드셋 신제품 2종 IFA에서 공개... 음질과 스마트 기능 갖췄다

최종수정 : 2018-08-21 13:22:27
LG전자 모델이 HBS 2000을 소개하고 있다. 뉴시스
▲ LG전자 모델이 HBS-2000을 소개하고 있다./뉴시스

LG전자가 이달 31일부터 독일 베를린에서 열리는IFA 2018에서 블루투스 헤드셋인 톤플러스 신제품 2종을 선보인다고 21일 밝혔다.

HBS-2000은 구글 어시스턴트 전용버튼을 탑재해 스마트폰을 꺼내지 않아도 명령을 실행할 수 있다. 구글 앱을 통한 실시간 음성 번역 기능도 탑재한다. 깨끗한 고음을 내는 밸런스드 아마추어 유닛과 강력한 저음을 제공하는 다이나믹 유닛으로 구성된 하이브리드 스피커 유닛이 적용돼 원음에 충실하다.

LG전자는 이 제품에 2개의 고성능 마이크와 잡음 제거기능을 탑재했다. 사용자가 주변이 시끄러운 상황에 있어도 편안하게 통화할 수 있다.

이 제품은 8월 말 국내를 시작으로 미국, 유럽 등 글로벌 시장에 순차적으로 출시된다. 국내 출시 가격은 21만9000원이다.

함께 전시되는 HBS-835S는 외장 스피커를 적용했다. 이어폰을 귀에 꽂지 않고 스피커 모드로 통화와 음악감상 등을 할 수 있다. 출시 시점과 가격은 미정이다.

LG전자 김태균 MC컴패니언디바이스사업담당은 "HBS-2000은 프리미엄 사운드에 스마트한 기능까지 더하며 블루투스 헤드셋의 새로운 패러다임을 제시한 제품"이라고 설명했다.


배너
많이 본 뉴스
핫포토
  • 페이스북
  • 트위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