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영그룹, 1년간 임대료 동결 등…'3가지 상생방안' 마련
  • 플러스버튼이미지
  • 마이너스버튼이미지
  • 프린트버튼이미지
  • 카카오스토리버튼
  • 밴드버튼
  • 페이스북버튼
  • 트위터버튼
  • 네이버포스트버튼

부영그룹, 1년간 임대료 동결 등…'3가지 상생방안' 마련

최종수정 : 2018-08-16 17:00:00
부영그룹, 1년간 임대료 동결 등… 3가지 상생방안 마련

부영그룹이 16일 입주민의 신뢰를 높이기 위한 '세 가지 상생방안'을 내놨다.

먼저 현장에 비상점검단 등을 신설하기로 했다. 최근 하자와 부실시공으로 논란을 빚은 만큼 사소한 하자라도 끝까지 추적해 바로잡는다는 방침이다.

또 서민의 경제적 부담을 덜기 위해 향후 1년간 임대보증금 및 임대료를 동결한다. 임대료는 주변 시세 및 각종 주거지수 등을 참조해 최대한 낮은 수준으로 관리해나가기로 했다.

아울러 기업의 사회적 가치를 실현하고 사회공헌 활동을 확대 강화해 고객, 지역사회, 협력사들이 함께 상생할 수 있도록 다양한 사회공헌활동을 전개해 나갈 계획이다.

부영그룹 관계자는 "최근 하자와 부실시공으로 입주민에게 큰 불편을 끼쳤고 임대료 인상 등으로 서민들의 어려움을 일으키고 있다는 것을 잘 알고 있다"며 "부영그룹은 이런 질책을 겸허히 수용하고 세 가지 상생안을 통해 윤리경영을 실천할 것"이라고 말했다.


배너
daum
많이 본 뉴스
핫포토
  • 페이스북
  • 트위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