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 G7 ThinQ, 붐박스 부스터 최우수작 IFA 2018에서 발표
  • 플러스버튼이미지
  • 마이너스버튼이미지
  • 프린트버튼이미지
  • 카카오스토리버튼
  • 밴드버튼
  • 페이스북버튼
  • 트위터버튼
  • 네이버포스트버튼

LG G7 ThinQ, 붐박스 부스터 최우수작 IFA 2018에서 발표

최종수정 : 2018-08-13 11:33:09
12일 모델이 서울 여의도에 위치한 LG트윈타워에서 붐박스 스피커 최우수 작품을 소개하고 있다. 나무 통판으로 만든 이 작품은 대형 카세트 오디오를 연상시키는 디자인으로 레트로 감성을 더했다. LG전자
▲ 12일 모델이 서울 여의도에 위치한 LG트윈타워에서 붐박스 스피커 최우수 작품을 소개하고 있다. 나무 통판으로 만든 이 작품은 대형 카세트 오디오를 연상시키는 디자인으로 레트로 감성을 더했다./LG전자

LG전자가 LG G7 ThinQ의 붐박스 스피커를 알리기 위한 이색 경진대회인 붐 유어 사운드(Boom Your Sound) 최우수 작품을 독일 베를린에서 열리는 IFA 2018에서 발표한다.

이번 대회 최우수 작품은 대형 카세트 오디오를 연상시키는 디자인으로 레트로 감성을 입혔다. 재질은 일상에서 쉽게 구할 수 있는 나무 통판으로 제작됐다. 카세트테이프처럼 LG G7 ThinQ를 삽입하면 스마트폰 소리가 작품 속 빈 공간을 울려 고급 스피커처럼 풍부한 사운드를 낸다.

LG전자는 최우수작 수상자에게 상금 500만 원을 증정하며 작품을 31일부터 다음 달 4일까지 IFA 2018에 전시할 계획이다. 전세계 관람객을 대상으로 공명할 수 있는 주변 사물을 활용해 풍성한 사운드를 구현하는 LG G7 ThinQ의 붐박스 스피커의 장점을 알린다는 취지다.

붐박스 부스터 제작 경진대회 붐 유어 사운드는 6월 15일부터 7월 23일까지 300여 개 응모작이 접수되며 네티즌의 호응을 받았다.

특히 톡톡 튀는 아이디어가 돋보이는 작품들이 주목을 받았다. ▲상자를 대각선으로 잘라놓은 듯한 비대칭 입체 모양 ▲위아래 접시를 맞물려 놓은 듯한 UFO 모양 ▲부피를 늘렸다 줄였다 할 수 있는 아코디언 모양 등 기발한 디자인 나왔다. 제작 동영상 900만을 넘는 조회수를 보였다.

심사위원인 수제 고급 스피커 제작자 한성재 장인은 "남녀노소 다양한 참가자들의 제작 솜씨뿐만 아니라 영상미, 완성도까지 너무나 훌륭해서 심사를 하는 것이 어려웠다"라고 심사 소감을 밝혔다.

LG G7 ThinQ는 별도 스피커 없이도 스마트폰 자체에서 크고 선명한 사운드를 감상하려는 고객의 목소리를 담았다. 캠핑, 레포츠, 홈 파티 등 큰 음량으로 음악을 들을 때에도 스마트폰을 사용하는 경우가 늘고 있다는 점에 착안해 붐박스 스피커를 탑재했다. 여기에 음악에 맞춰 카메라 플래시가 반짝거리는 플래시 라이트, 음악이 플레이 될 때 손에 쥐고 흔들 때마다 진동 효과를 주는 흔들 때 진동 등 즐거움을 강조하는 재미 요소를 추가했다.

LG전자 브랜드커뮤니케이션담당 한웅현 상무는 "언제 어디서나 별도 스피커 없이 풍부한 사운드를 즐길 수 있는 LG G7 ThinQ와 재기 넘치는 우리나라 고객들의 개성을 전 세계에 소개할 것"이라고 다짐했다.


배너
많이 본 뉴스
핫포토
  • 페이스북
  • 트위터